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그녀는 예뻤다

<그녀는 예뻤다> 최시원, 막 찍어도 감춰지지 않는 잘생김

그녀는 예뻤다홈페이지 2015-09-12 14:11
<그녀는 예뻤다> 최시원, 막 찍어도 감춰지지 않는 잘생김


최시원의 3단 표정이 누리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오는 16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그녀는 예뻤다>에서 '넉살 끝판왕' 김신혁 역을 맡은 최시원의 촬영 현장컷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련 눈빛 가을 남자, 뾰로통 귀요미, 풍선 부는 개구쟁이까지 '표정 부자' 최시원의 3단 변신이 담겨 있다. 코믹하게 망가진 표정이지만 숨겨지지 않는 오똑한 콧날과 조각 같은 이목구비는 감탄을 자아내게 한다.



드라마에서 최시원은 밉지 않은 능청스러움으로 똘똘 뭉친 캐릭터인 만큼 '믿보황(믿고 보는 황정음)'황정음에 못지않은 유쾌한 애드리브로 촬영장의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는 후문이다.

<그녀는 예뻤다>의 제작사인 본팩토리 측은 “최시원이 유쾌한 연기를 선보여 현장을 화기애애하게 만들어주고 있다”라면서 “속내를 드러내지 않는 넉살 끝판왕 신혁 캐릭터를 통해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력에 성숙한 남성미까지 더해진 매력남으로 거듭날 최시원에 많은 기대를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황정음-박서준-고준희-최시원 등 개스팅 조합 만으로도 유쾌한 에너지를 풍기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그녀는 예뻤다>는 <밤을 걷는 선비> 후속으로 오는 16일 첫 방송된다.



iMBC편집팀 | 사진 본팩토리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