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트라이앵글

[제작발표회] <트라이앵글> 유철용PD, "원초적 욕망에 대해 다룰 것"

트라이앵글홈페이지 2014-04-30 17:16
[제작발표회] <트라이앵글> 유철용PD, "원초적 욕망에 대해 다룰 것"

뜨거운 남자들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30일 오후 3시 강남구 논현동 임페리얼 팰리스에서는 MBC 새 월화특별기획 <트라이앵글>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날 행사에는 주연배우 이범수, 김재중, 임시완, 오연수, 백진희, 이윤미 등 주연배우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트라이앵글>은 부모님을 잃고 뿔뿔이 흩어져 20년이 넘는 세월을 서로의 존재를 모르고 각기 다른 환경에서 자라온 삼형제가 성인이 돼 겪는 인생과 사랑을 다룬 대형멜로드라마다. 이범수-김재중-임시완이 형제로 출연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각기 다른 매력의 세 사람이 어떤 특별한 드라마를 만들어갈 것인지 방송 전부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연출을 맡은 유철용 PD는 각자의 험난한 인생을 살아가는 삼형제의 이야기와 그들이 다시 만나게 되는 과정에서의 감동을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카지노와 그 안의 인간군상을 통해 모든 사람들이 원초적으로 가지고 있는 욕망에 대한 부분을 이야기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삼형제의 캐스팅 배경에 대해서는 이범수의 '듬직한 이미지'와 '진정성 있는 모습', 김재중의 눈빛에서 느껴지는 '날 것의 느낌', 임시완의 '도화지'같은 매력을 꼽았다.

<트라이앵글>은 <올인>, <태양을 삼켜라>의 최완규 작가-유철용 PD가 5년만에 재결합한 작품으로 5월 5일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iMBC 김은별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