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도둑놈, 도둑님

<도둑놈 도둑님> 지현우, 결국 김지훈에게 체포? '짠한 형제애' 예고

도둑놈, 도둑님홈페이지 2017-07-15 13:30
<도둑놈 도둑님> 지현우, 결국 김지훈에게 체포? '짠한 형제애' 예고

배우 김지훈이 지현우를 체포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오늘(15일) 오후 방송되는 MBC 주말특별기획 <도둑놈 도둑님>(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오경훈 장준호)에서는 한준희(김지훈 분)가 장돌목(지현우 분)이 도둑 ‘제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두 형제의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그려질 예정이다.




이에 제작진은 한준희가 동생이자 의적 j로 활동하는 장돌목에게 수갑을 채운 채 차에 태우는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두 사람의 어두운 앞날을 예측하듯 체포하는 준희도 체포 당하는 돌목도 어두운 표정이어서 시선을 강탈한다. 어린 시절 남다른 진한 형제애를 보였던 두 사람이 성인이 된 후 검사와 도둑으로 만나 형인 준희가 동생 돌목을 체포하는 모습은 보는 이로 하여금 안타까움을 더한다.

지난 방송에서 준희는 천문 그룹의 비리 자료를 넘겨준 도둑 ‘제이’가 돌목임을 확신한다. 하지만 준희는 돌목이 어린 시절 함께 자란 동생이란 사실을 알기에 그의 정체를 밝히는데 망설이고 도망갈 수 있도록 빌미를 제공하는 등 체포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 왔기에 둘 사이에 무슨 사연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 시킨다

<도둑놈 도둑님> 속 형제로 열연 중인 지현우와 김지훈은 ‘형제 브로맨스 커플’로 시청자로부터 높은 지지를 얻고 있다. 훈훈한 비주얼은 물론 가슴 찡한 형제애를 섬세한 연기로 펼쳐 극에 몰입도를 높인다는 평. 촬영 현장에서 김지훈과 지현우는 작은 동선, 감정까지도 세심하게 맞춰가며 찰진 연기 호흡과 완성도 높은 연기를 선보여 현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든다고 전했다.


제작진은 “이번 주 두 형제의 짠한 사연이 시청자의 마음을 아프게 할 것 같다. 긴박감 넘치는 스토리에 배우들의 호연이 더해진 두 형제의 운명이 이번 주 관전 포인트 중 하나다”라고 귀뜸했다.

한편 <도둑놈 도둑님>은 대한민국을 은밀하고 왜곡되게 조종하는 기득권 세력에 치명타를 입히는 도둑들의 이야기를 유쾌하고 통쾌하게 다루는 드라마.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iMBC 편집팀 | 사진제공=메이퀸픽쳐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