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푸터(고객센터 등) 바로가기

팔뚝에 온통 피멍…쯔양 과거 영상 재조명 [소셜in]

기사입력2024-07-11 10:04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링크 복사하기
1000만 유튜버 쯔양이 전 연인으로부터 지속적으로 데이트 폭력을 당했다고 고백한 가운데, 쯔양이 멍 투성이로 방송에 임하는 과거 영상이 재조명을 받았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11일 쯔양은 '사이버 렉카 연합'에게 과거를 빌미로 협박을 받았다는 의혹과 관련해 자신의 입장을 담은 영상을 제작해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 쯔양은 전 남자친구 A씨에게 오랜 시간동안 폭력을 당하고, 리벤지 포르노로 협박하는 A씨에게 술집에서 일을 강요받았다고 주장했다.

쯔양은 방송을 시작한 뒤 A씨가 만든 소속사에서 수년간 수익을 갈취당하고 활동을 강요받았다고도 밝혔다. 쯔양은 "방송 시작한지 5년이 됐는데, 그중 4년 동안 매일 같이 이런 일이 있었다. A씨 주변인들에게도 협박을 당해 2억 원이 넘는 돈을 뜯겼다"며 "A씨가 유튜버들에게 과거에 대해 과장된 사실이나 없던 일도 만들어 이야기하고 다녀 결국 고소를 진행했다"고 털어놓았다.

쯔양 측 법률대리인은 A씨가 쯔양을 폭행하는 음성파일과 상처를 입은 사진들을 공개했다. 쯔양은 A씨에 대해 성폭행, 폭행상습, 상습협박, 상습상해, 공갈(미수죄 포함), 강요(미수죄 포함), 통신매체이용음란 등 혐의로 형사고소를 진행했으나, 사건 진행 중 A씨가 사망하며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됐다. 쯔양이 받지 못한 정산금은 최소 40억 원으로 전해졌다.


해당 사건이 논란이 되자 뒤늦게 쯔양의 과거 영상도 재조명을 받았다. 수 년전 영상부터 불과 수 개월전까지, 업로드된 영상 속 쯔양의 손과 팔에 멍과 상처가 포착된 것. 이를 본 팬들은 "그때도 이상하다 생각했다", '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쯔양은 하루 3만 칼로리를 먹는 대식가로 유명한 먹방 유튜버다. 구독자 약 1010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 한국갤럽 조사에서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유튜버 1위에 올랐다.

iMBC 백승훈 | 사진출처 쯔양 유튜브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