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푸터(고객센터 등) 바로가기

'전참시' 역사상 최다 인원 게스트 등장…24인조 걸그룹 트리플에스 출격

기사입력2024-07-11 08:34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링크 복사하기
‘전참시’ 역사상 최다 인원 게스트가 등장한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오는 13일(토) 밤 11시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 연출 김윤집, 전재욱, 이경순, 정동식 / 작가 여현전 / 이하 ‘전참시’) 307회에서는 K-POP을 뒤흔들고 있는 24인조 걸그룹 트리플에스(tripleS)의 눈 돌릴 틈 없이 정신없는 신기한 일상이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트리플에스의 대규모 단체 생활이 베일을 벗는다. 총 24인의 트리플에스 멤버들은 숙소로 올라가는 엘리베이터를 나눠 탑승하는가 하면 학교 조회 시간을 연상케 하는 인원 체크 현장은 신선한 웃음을 유발할 예정이다.

생필품을 비롯해 식료품 등 모든 것들이 24배인 트리플에스 숙소 내부도 전격 공개된다. 멤버들은 물건이 많아 이름을 적는 게 습관이 되었다고 하는데. 뿐만 아니라 멤버들 사이 좋은 물건들은 함께 구매해 써보는 공구템(?) 문화까지 생겼다고 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이들의 리얼한 일상에 기대가 모아진다.


2001년생부터 2010년생까지 다양한 연령대로 구성된 트리플에스의 맏언니 김유연의 역할도 시선을 고정시킨다. ‘이대 여신’으로 유명한 김유연은 학생 신분인 멤버들을 위해 과외까지 진행한다고.

그런가 하면 매니저는 트리플에스의 어마어마한 식사비를 공개해 참견인들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든다. 한 달 식비만 무려 3,000만 원에 육박할 정도라고. 이도 잠시, 트리플에스는 먹고 싶은 음식들을 메신저 단톡방에서 결정, 자유롭게 주문하며 식사 준비에 나선다. 더 나아가 빨래를 먼저 하기 위해 예약은 필수, 눈치싸움까지 벌이는 등 이제껏 보지 못했던 다인원 그룹이 살아가는 법이 속속 밝혀진다고 해 본방송에 호기심이 치솟는다.

한편, ‘전참시’는 7월 1주 토요일 TV-OTT화제성 비드라마 부문에서 19.36%의 점유율로 1위를 기록하며, 명실상부 토요일 밤 강자임을 입증하고 있다.(출처: ‘펀덱스 리포트: K-콘텐츠 경쟁력 분석’, 조사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

명랑한 여고 한 반의 생활을 보는 것 같은 트리플에스(tripleS)의 대환장 단체 생활은 기존보다 10분 앞당겨진 오는 13일(토) 밤 11시에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iMBC 장다희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