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푸터(고객센터 등) 바로가기

(여자)아이들 소연, 저작권료 부자 면모 “한 달에 10억 벌기도” (시골요리 대작전)

기사입력2024-07-11 07:30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링크 복사하기
‘저작권료 부자’ (여자)아이들 전소연이 수입을 공개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7월 10일 유튜브 채널 ‘Pixid’에 ‘스몰 걸 대표로서 영지랑 한판 떴습니다. (feat.솥뚜껑 막창, 불닭) | 시골요리 대작전’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소연은 게스트 이영지에 대해 소개하며 “신곡이 약간 내 저격 곡인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영지의 신곡 제목이 ‘Small girl’이기 때문. 이영지는 “맞아”라고 인정해 웃음을 안겼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이영지는 키가 175cm라며 소연과 20cm 차이가 난다고 밝혔다. 소연이 “이 노래 실화야?”라며 궁금해하자, 이영지가 “완전 실화”라며 키 작은 여자가 남자친구 옆에 섰을 때 느낀 감정을 담은 노래라고 설명했다. 그는 “키 차이가 엄청 예쁘게 나더라. 내가 뭐라고 하지도 못하고 무시할 수도 없고? 기분이 싱숭생숭했다”라며 ‘Small girl’ 탄생 비화에 대해 전했다. 이어 “그래서 돈을 벌었지”라고 덧붙여 폭소를 자아냈다.


또한, 이영지는 건강검진을 받았다며 “대박인 건, 아무 이상이 없거든? 그냥 조금 비만이래”라며 웃음을 터트렸다. 소연은 ‘Small girl’ 속 남자친구에 대해 언급하며 “헤어졌어? 아직 만나고 있어?”라고 물었다. 이영지는 표정으로 답변을 거부해 눈길을 끌었다.

이영지도 소연에게 “한 달에 얼마 벌어?”라며 마라맛 질문을 했다. 소연은 “업 앤 다운 심하다. 제일 업일 때는 한 달에 10억도 벌고, 안 들어올 땐 10만 원 번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영지가 “내가 봤을 때 조금 더 벌었는데 깎았다”라고 하자, 소연이 “네가 10억을 벌었구나?”라며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다. 이영지는 “러시안룰렛인가?”라며 당황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소연이 말투에 관한 고민을 토로하자, 이영지가 “그렇게 생각하는 것보다 이렇게 생각하는 게 좋을 것 같은데? 나 이 말투 쓰지만 10억 벌어”라며 당당하게 말했다. 이에 소연이 “진짜 멋있다”라며 감탄했다. 또한, 소연은 “디오 선배님이랑 친해졌어?”라고 물었다. 디오(본명 도경수)가 ‘Small girl’ 피처링 참여를 했기 때문. 이영지는 “하나도 못 친해졌다”라고 솔직히 고백했다.

이후 이영지는 (여자)아이들 신곡 ‘클락션’ 챌린지를 찍었다. 소연이 “게스트인데 내 노래 홍보해 주고”라며 고마움을 표하자, 이영지가 “나 1등이라 뵈는 게 없어! 기분이 좋잖아”라며 호탕한 모습을 보였다. 이영지가 “내일 100등 돼도 만족한다”라고 하자, 소연이 “연간 1위도 할 수 있다”라며 응원했다. 그러자 이영지가 “‘TOMBOY’ 연간 1위지?”라고 물었다. 소연은 “2위야. 1위는 ‘LOVE DIVE’. 너가 챌린지 엄청 잘해줬더라”라고 답해 이영지를 당황케 했다.


iMBC 김혜영 | ‘Pixid’ 화면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