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푸터(고객센터 등) 바로가기

남태현, 서민재 '리벤지 포르노' 주장에 "일방 폭행은 없었어" [이슈in]

기사입력2024-07-10 09:53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링크 복사하기
가수 남태현이 전 연인인 서민재(서은우)와의 갈등에 대해 입을 열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10일 남태현은 "얼마 전부터 저의 전 연인이 전 남자친구 관련 글을 쓰기 시작한 것을 인지하고 있다. 전후 사정은 무시한 채 본인의 이야기는 제외, 상대의 잘못만 골라서 언급하는 것에 대하여 유감을 표한다"며 "2~3년 전 연인 사이에 있었던 사적인 일들이다. 누가 더 잘못했다 덜 잘못했다 할 것 없이 서로 잦은 싸움들이 있었다. 그 중 제가 일방적으로 데이트 폭력을 한 적은 맹세컨대 없었다"고 반박했다.

이어 "서로에게 상처를 준 행동들에 대해서 그 당시에 사과와 화해를 했고, 그 후 더 연인 사이로 지내다 재활 센터에 입소한 후엔 서로 회복을 위해 노력했고 그 사이 만남이 끊기기도, 이어지기도 하며 최근까지 관계를 유지했다. 그러던 중 만남이 서로에게 발전적이지 못하다고 판단을 했고, 얼마 전 관계를 정리했다"고 밝혔다.

남태현은 "둘 사이 힘들었던 과거에 대해 상대방이 본인 시점으로 그 어떤 글을 또 작성할지 모르겠지만, 전 연인과의 관계와 관련하여 앞으로 어떤 폭로도, 대응도 하고 싶지 않다"며 "한때 연인이었던 그 친구의 행복을 빌며, 그 친구 역시 남아있는 누군가에 대한 분노를 없애고 편안해졌으면 하는 마음"이라고 덧붙였다.


그가 언급한 전 연인은 서민재로 추정된다. 서민재는 2022년 8월 남태현과 마약을 했다고 폭로했고, 두 사람은 재판 푸 처벌을 받았다. 이후 이별했고, 서민재는 최근 자신이 마약을 폭로한 '전 연인'에게 데이트 폭행을 당했으며 결별 후에는 리벤지 포르노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했다. 많은 이들이 서민재에게 폭행을 가하고, 사진과 영상 유출을 빌미로 협박한 이가 남태현이라고 지목한 상황. 드디어 남태현이 입을 열고 입장을 전한 것이다.



iMBC 이호영 | 사진출처 SNS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