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후크 권진영 "이승기 다툼, 개인 재산 처분해 책임질 것" [공식입장]

이슈홈페이지 2022-11-30 13:16
후크 권진영 "이승기 다툼, 개인 재산 처분해 책임질 것" [공식입장]
소속 가수 겸 배우 이승기와 음원 정산 분쟁 중인 후크엔터테인먼트 권진영 대표가 직접 입장을 밝혔다.

iMBC 연예뉴스 사진

30일 후크엔터테인먼트 권진영 대표는 "내가 지어야 할 책임에 대해 회피하지 않고 개인 재산을 처분해서 책임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매니져로 25년을 살았다. 많은 일들이 있었지만 이번 일처럼 힘들고 어려운 일은 처음 겪는 것 같다"며 "어떤 다툼이든 오해든 그 시작과 끝에는 책임이 따라야 한다 생각한다"고 운을 뗐다.

권 대표는 "내가 25년을 다해 만든 회사 후크 엔터테인먼트에게도, 그리고 지금 소속 연예인들에게도 어떠한 피해도 가지 않기를 바란다"며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고 거듭 사과했다.


그러면서 "갑자기 일어난 사태로 매일매일이 지옥이었을 우리 후크 엔터 직원들께도, 다시 한번 이번 사태로 보고 싶지 않은 뉴스를 접하신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최근 이승기는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에 음원료 정산 청구 내용증명을 보냈다. 지난 2004년 데뷔해 올해까지 앨범 총 27장, 137곡을 발매했으나 한 푼도 받지 못했다는 주장이다.

이 밖에도 권 대표의 이승기를 향한 폭언 녹취록이 공개돼 파문이 일었다. 또한 이날 디스패치는 권 대표가 법인카드를 사적 유용하며 호화 생활을 누렸다는 의혹을 제기해 논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하 권진영 대표 입장 전문이다.]

후크 엔터테인먼트 권진영 대표입니다.

매니져로 25년을 살았습니다.
많은 일들이 있었지만 이번일처럼 힘들고 어려운 일은 처음 겪는 것 같습니다.
어떤 다툼이든 오해 든 그 시작과 끝에는 책임이 따라야 한다 생각합니다.
저는 제가 25년을 다해 만든 회사 후크 엔터테인먼트에게도
그리고 지금 소속 연예인들에게도 어떠한 피해도 가지 않기를 바랍니다.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죄송한 마음을 전합니다.
아울러 이승기씨 관련 다툼에도 온전히 책임지는 자세로 낮추며
제가 지어야 할 책임에 대해 회피하지 않고 개인 재산을 처분해서 책임지도록 하겠습니다.
갑자기 일어난 사태로 매일매일이 지옥이었을 우리 후크 엔터 직원들께도
다시 한번 이번 사태로 보고 싶지 않은 뉴스를 접하신 모든 분들께 죄송합니다.


iMBC 백승훈 | 사진 iMBC DB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