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지민아 괜찮아?"…허경환, 김지민과 커플 조끼·본가 방문(미우새)

예능홈페이지 2022-09-26 14:00
"지민아 괜찮아?"…허경환, 김지민과 커플 조끼·본가 방문(미우새)
개그맨 허경환이 '미우새'에 출연해 웃음을 줬다.

iMBC 연예뉴스 사진

허경환은 지난 25일 오후 9시 10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 출연했다.

이날 허경환은 김종국을 이기기 위해 딘딘, 임원희와 뭉쳤다. '주짓수 사나이', '통영 폭격기'라는 타이틀과 함께 살벌함을 보인 허경환은 평소와 사뭇 다른 모습을 보여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허경환은 주눅 든 딘딘과 임원희를 향해 "우리 셋이면 무조건 이겨"라며 자신감을 보였으나 곧 김종국이 등장, "너 도대체 왜 그러는 거야"라는 질문에 "대중들의 관심이 형과 나한테 있다"라고 변명하는 모습은 웃음을 자아냈다.


또 허경환은 "운동하고 다니면서 종국이한테 맞고 다니냐"라는 어머니의 질문을 들었다고 밝혔다. 그는 "진 사람이 무릎을 꿇기로 하자"라는 내기를 걸었고 본격적인 대결에 돌입했다. 첫 번째 게임으로 '물티슈 뚜껑 열기'를 진행, 허경환이 승리했다.

승리의 기쁨을 누리던 허경환은 두 번째 게임에 참여하며 김종국과 맞섰지만 속수무책으로 당해 폭소를 유발,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의지를 보여 감탄을 불러 모았다. 이러한 모습을 통해 과연 그가 다음 대결에서 김종국을 이길지에 대한 기대와 관심이 치솟았다.

김종국과 대결 이후 허경환은 김준호, 김지민과의 위험한 동행에 출연했다. 허경환은 높은 곳을 두려워하는 김준호에게 "김지민과 둘이 탈 테니 빠져라", "지민아 괜찮겠어?"라는 다정한 면모를 과시, 김지민과 커플 조끼를 입어 김준호의 질투심을 유발했다.

허경환은 스카이 글라이더를 여유롭게 즐기면서 두려워하는 김준호를 향해 "지민이는 저런 겁쟁이가 뭐가 좋다고"라고 분노를 드러냈고 하차한 뒤 "일주일만 만나지 말자"라고 선언한 김준호를 바라보곤 틈새를 노려 김지민에게 접근, 유쾌함을 선사했다.

유쾌함 속 김지민의 본가에 방문한 허경환은 김지민의 침대에 누우며 너스레를 떨었고 끊임없는 삼각관계 구성은 폭소를 유발했다. 허경환은 김준호와 팽팽한 신경전을 벌인 것은 물론, 요리, 재치 등으로 자신의 매력을 어필해 시청자들에게 흥미로움을 전했다.

한편, 허경환은 다양한 방송 활동을 통해 대중과 소통할 계획이다.

iMBC 유정민 | 사진제공 SBS '미운 우리 새끼'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