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숨 안 쉬어지는 기분"…김수민, 과호흡으로 응급실行

이슈홈페이지 2022-09-26 07:40
"숨 안 쉬어지는 기분"…김수민, 과호흡으로 응급실行
전 아나운서 김수민이 과호흡으로 응급실을 찾았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지난 25일 김수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과호흡이란 걸 처음 경험한 날. 응급실 가는 길에 괜찮아져서 민망했지만 동맥혈로 수치 보니 과호흡이 맞았던 것으로"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김수민은 "간이 산소 마스크 처방 받았다. 자기 숨을 다시 쉬면서 이산화탄소를 늘려주니까 괜찮아지더라. 여튼 숨 안 쉬어지는 기분은 꽤나 무서워서 가지고 다니려 한다. 나는 괜찮다"고 팬들을 안심시켰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응급실에서 처치를 받는 김수민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김수민은 2018년 SBS 최연소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지난해 퇴사한 뒤 최근 결혼 소식을 전했다.

iMBC 백승훈 | 사진출처 인스타그램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