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MUSIC톡

"소녀시대 목소리만 들으면 울컥"…윤아 반응은

MUSIC톡홈페이지 2022-08-05 11:56
"소녀시대 목소리만 들으면 울컥"…윤아 반응은
그룹 소녀시대 윤아가 자신들을 기다려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코엑스에서 소녀시대(태연, 써니, 티파니, 효연, 유리, 수영, 윤아, 서현)의 일곱 번째 정규 앨범 'FOREVER 1'(포에버 원)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데뷔 15주년을 맞아 새 정규 앨범으로 돌아온 소녀시대. 어릴 적 소녀시대에 대한 향수를 갖고 "소녀시대 컴백을 기다려주고 목소리만 들으면 울컥한다"는 2030 팬들의 반응에 대해 감사를 전했다.

윤아는 "기다려준 팬들이 있었기 때문에 잘 준비해서 좋은 앨범으로 인사드리게 됐다"며 "나 역시 예전에 들었던 노래라던지, 가수라던지 그 때의 음악을 들으면 향수처럼 추억이 떠오르고 뭉클해지는 기억이 많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 소녀시대가 다른 누군가에게 그런 존재가 되는 것 같아 기분이 좋다. 난 멤버인데도 소녀시대 목소리 들으니까 울컥한다. 이런 마음이 기다려주신 분들에게 어떤 마음이 될까 궁금하다"고 이야기했다.

타이틀곡 '포에버 원'은 다이내믹한 전개와 에너제틱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팝 댄스 곡. 소녀시대 특유의 시원한 가창이 마치 페스티벌 현장에 있는 듯한 신나는 분위기를 선사한다. 가사에는 언제 어디서나 힘이 되어주는 소중한 사람들에 대한 영원한 사랑을 표현해 의미를 더했다.

더불어 멤버 티파니, 수영이 함께 작사에 참여한 'Seventeen'(세븐틴)과 'Villain'(빌런)은 물론, 'Lucky Like That'(럭키 라이크 댓), 'You Better Run'(유 베러 런), 'Closer'(클로저), 'Mood Lamp'(무드 램프), '완벽한 장면 (Summer Night)', 'Freedom'(프리덤), '종이비행기 (Paper Plane)' 등 다채로운 매력의 총 10곡이 수록돼 있다.

소녀시대의 '포에버 원' 전곡은 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iMBC 백승훈 |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