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시크릿 넘버 합류 주·민지 "긴장해 잠 못 자"

이슈홈페이지 2021-10-27 14:15
시크릿 넘버 합류 주·민지 "긴장해 잠 못 자"
그룹 시크릿 넘버로 새 출발을 시작하는 주와 민지가 당찬 포부를 전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시크릿넘버(레아, 디타, 진희, 민지, 수담, 주)의 세 번째 싱글 'Fire Saturday (파이어 세러데이)'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진행은 방송인 박슬기가 맡았다.

이날 수담은 "오랜만이라 데뷔 때보다 더 떨리는 심정이다. 모두 열심히 준비했고, 팬 여러분을 빨리 찾아뵙고 싶기에 설레고 행복한 마음도 크다"고 인사했다.

레아는 쉬는 동안 무얼 하고 지냈는지 묻자 "책을 많이 읽었다. 팬이 선물한 우쿨렐레 연습도 하고, 몸 관리도 열심히 했다. 새로운 멤버들과 호흡을 맞추기 위해 연습에도 매진했다"고 전했다.


새 얼굴 민지와 주의 인사도 이어졌다. 민지는 "새롭게 합류한 멤버다. 오랜 기간 준비하고 노력한 만큼 이런 값진 기회를 얻게 됐다. 독보적인 음색으로 팬 여러분을 사로잡을 수 있는 멤버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주는 "새로 합류하게 된 주라고 한다. 감사한 기회 덕분에 멤버로 합류했다. 얼떨떨하고, 긴장도 된다. 밤잠을 한숨도 못 잤다. 복잡한 감정"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진희는 새 타이틀곡 '불토'에 대해 "묵직한 신스 베이스가 정말 매력적인 댄스곡이다. 아주 신나게 들으실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새 멤버 민지, 주를 영입한 시크릿넘버는 이번 앨범을 통해 신나는 레트로 댄스 파티를 예고한 상황. 시크릿넘버의 신보는 지난해 11월 발매한 싱글 'Got That Boom(갓 댓 붐)' 이후 약 11개월 만이다. 타이틀곡 '불토 (Fire Saturday)'는 레트로한 사운드에 묵직한 신스베이스와 비트가 있는 매력적인 곡이다. 화려한 나팔바지를 입고 중독성 넘치는 레트로 안무가 포인트다.

수록곡 'Dangerous In Love(댄져러스 인 러브)'는 이전 앨범 타이틀곡 'Got That Boom(갓 댓 붐)'에서 작사가로 이름을 올린 멤버 진희가 첫 단독 작사로 참여한 곡이다. '불토(Fire Saturday)'와 대비되는 또 다른 퍼포먼스가 기대를 모은다.

전곡은 27일 오후 6시 공개된다.


iMBC 이호영 | 사진 바인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