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화보

펜싱 F4 김준호, “방송할수록 체질같다, 뷰티 광고 촬영도 꼭 해보고파”

화보홈페이지 2021-09-15 08:57
펜싱 F4 김준호, “방송할수록 체질같다, 뷰티 광고 촬영도 꼭 해보고파”
2020 도쿄 올림픽 펜싱 금메달리스트 김준호가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 10월 호 화보를 촬영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김준호는 편안한 매력부터 남성미가 물씬 느껴지는 매니시한 콘셉트까지 완벽 소화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도쿄 올림픽 남자 사브르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거머쥐며 세계 정상에 우뚝 선 김준호. 경기에 임하기 전 항상 이미지 트레이닝을 충분히 한다는 그는 “올림픽 결승전에 대한 이미지 트레이닝은 너무 많이 해 셀 수도 없을 정도였다. 항상 그려오던 순간이다 보니 막상 결승전에서는 떨리지 않더라”며 “그 덕에 부담감을 떨치고 값진 결과를 낼 수 있었던 것 같다”고 금메달을 따낸 비결을 밝혔다.

iMBC 연예뉴스 사진

또한 김준호는 금메달 확정 당시를 회상하며 “금메달 너무 기뻤지만, 극도의 긴장감과 안도감이 한꺼번에 몰려와 수명이 줄어드는 듯한 느낌을 받았다”며 “그때의 떨림은 아직도 다시 겪기 무서울 정도”라고 생생한 올림픽 후일담을 전했다.

올림픽 직후 거의 모든 예능을 섭렵하다시피하며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는 김준호. “방송을 하면 할수록 체질이라고 느낀다. 은퇴 후 기회가 닿는다면 방송 쪽에서 일해보고 싶다”고 밝힌 그는 “모든 활동이 새롭고 즐겁지만 기회가 된다면 뷰티 광고를 꼭 촬영해보고 싶다”고 강조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11월에 아들이 태어난다며 친구 같으면서도 존경할 수 있는 아빠가 되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낸 김준호의 더 많은 인터뷰와 화보는 스타&스타일 앳스타일(@star1) 10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앳스타일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