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금토드라마

‘보이스4’ 손은서, 종영 소감 “아직 실감나지 않아”

금토드라마홈페이지 2021-07-30 09:47
‘보이스4’ 손은서, 종영 소감 “아직 실감나지 않아”
배우 손은서가 tvN 금토드라마 '보이스4: 심판의 시간'(이하 ‘보이스4’) 종영 소감을 건넸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손은서는 ‘보이스4’에서 정의감과 사명감을 갖춘 똑 부러진 골든타임팀 콜팀 지령팀장 박은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번 시즌에서는 현장에 직접 나가 피해자들과 교감하는 새로운 면모를 보여주며 드라마 팬들의 지지를 받은 바 있다.

극중 손은서는 브레인 면모를 발휘한 콜팀 지령팀장으로서 정확하고 신속하게 정보를 전달하며 수사의 힘을 더해주는 신뢰감 있는 보조를 톡톡히 해내 극의 활력을 더욱 불어넣었다. 보직을 옮긴 출동팀에서는 용감하고 발 빠르게 현장 사건을 대처하는 것은 물론, 여성 피해자들을 케어해주는 탁월한 역량까지 보여줬다. 손은서는 어떠한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부딪히고 노력하며 더욱 단단하게 성장한 박은수 캐릭터의 모습을 그려내 보는 이들의 몰입도를 끌어올리며 존재감을 발산, 공감대를 이끌어 내는 섬세한 연기력과 표정으로 시청자들의 큰 호평까지 얻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손은서는 소속사 저스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막을 내린 게 아직 실감이 나질 않는다. 시청자분들의 많은 사랑과 관심 덕분에 시즌을 거듭할 수 있었다. 그에 맞게 최선을 다했지만 어떠한 촬영이든 아쉬움이 남을 수밖에 없는 것 같다”며 소회를 밝혔다.

이어 손은서는 “하지만 배우분들, 스텝분들과의 단합과 친밀한 호흡으로 즐겁게 촬영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 ‘보이스4’를 함께해 주신 시청자분들께 너무 감사드리고 현장에서 함께 한 모든 배우, 스텝분들에게 고생하셨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진심 어린 종영 소감을 전했다.

한편, 손은서는 휴식을 취한 후 차기작을 검토할 예정이다.


iMBC 김혜영 | 사진 제공 = 저스트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