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라스' 유튜버 '쯔양' 몸무게 공개→이봉원, 새 사업 아이템 언급까지

라디오스타홈페이지 2021-01-21 09:47
'라스' 유튜버 '쯔양' 몸무게 공개→이봉원, 새 사업 아이템 언급까지
이봉원, 여에스더, 테이, 쯔양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안방을 웃음바다로 물들였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0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이봉원, 여에스더, 테이, 쯔양과 함께한 ‘다 홀로 집에’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봉원, 여에스더, 테이, 쯔양은 거침없는 토크로 찐 웃음과 재미를 안겼다. 스페셜 MC 지상렬은 기상천외 어휘력이 빛나는 마성의 입담과 함께 김구라와 찐친케미 포텐을 터트리며 빈틈없는 재미를 선사했다.

‘짬뽕집 사장님’으로 변신한 이봉원은 최근 부캐 ‘봉재형’으로 음악가의 삶을 넘보는 근황을 공개했다. 이봉원은 ‘놀면 뭐하니?’에서 부캐 ‘정봉원’으로 분했던 정재형을 패러디한 ‘봉재형’으로 깜짝 변신해 ‘순정 마초’를 부르는 영상으로 화제를 모았던 터. 이봉원은 "그 영상을 유재석, 김태호 PD에게 보냈더니 ‘너무 비슷하고 퀄리티가 좋다’고 하더라"며 정재형과 봉재형의 듀엣 무대 성사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냈다.


또 이봉원은 부캐 봉재형으로 변신해 ‘순정 마초’ 무대를 꾸몄다. 정재형의 디테일한 표정과 음색, 습관을 완벽하게 묘사해 ‘소름’과 ‘웃음’을 함께 부르는 역대급 싱크로율 무대를 완성했다. "짬뽕"을 절규하듯 외치는 봉재형의 모습은 ‘레전드 짤’의 탄생을 예고했다.

‘닥터테이너’ 여에스더는 드라마 ‘사랑과 전쟁’을 소환한 듯한 이봉원과의 뜻밖의 케미와 티키타카로 재미를 안겼다. 이봉원 아내 박미선의 입장에 빙의한 여에스더는 이봉원에 잔소리 폭격에 나서는가 하면 새 사업 아이템을 언급하는 그를 말리는 등 이봉원과 대환장 케미를 펼치며 ‘저세상 텐션’ 입담을 과시했다.

이봉원과 홍혜걸을 같이 저격하는 폭로전을 펼치다가도 "아무래도 사업을 하니까 악성 댓글이 많이 달리는데 남편이 제일 먼저 ‘여에스더 그런 사람 아니다’라고 일일이 댓글을 단다"고 털어놔 든든한 남편 사랑에 감동받았던 사연을 공개, 부부 금실을 과시했다.

햄버거 가게를 운영 중인 ‘감성 발라더’ 테이는 "요즘 어린 친구들은 제가 가수 테이라는 것을 모르더라. 햄버거 아저씨로만 알고 있다. 또한 사진 찍어 달라고 해서 가면 진짜 사진기만 주는 경우도 있다"고 웃픈 굴욕담을 공개하는가 하면 소름 돋는 연기로 존재감을 뽐냈다.

테이는 "연기 시작한 지 10년이 됐다"며 드라마 ‘사랑은 아무나 하나’에 함께 출연했던 연기 고수 선배들이 당시 열정만 앞섰던 자신의 연기 선생님이 돼 주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즉석에서 지역별 특성을 담아낸 살인마 연기를 선보여 MC들의 심장을 쫄깃하게 했다.

구독자 수 300만의 먹방 유튜버 쯔양은 상상 초월 먹방 클래스와 솔직 입담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햄버거는 20개, 곱창은 16m, 초밥 240개, 방어는 10kg을 먹는다고 밝혀 "그 정도면 고래가 먹는 거 아니냐"는 김국진의 현실 부정 찐 리액션을 부른 쯔양은 "몸무게는 평균 48~50kg이 나간다"고 털어놔 더블 충격을 안겼다.

또 쯔양은 "화장실을 자주 가는 편인데 먹고 토한다거나 먹고 뱉는다는 의심을 받기도 했다. 그래서 화장실 갈 때도 오해가 없도록 휴대폰을 들고 간다"며 먹방 유튜버의 남다른 고충 역시 솔직하게 고백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강주은, 김소연, 효연, 아이키가 출연하는 ‘빨간 맛~ 궁금해 언니’를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iMBC 양혜윤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