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어쩌다 발견한 하루

'어쩌다 발견한 하루' 작가가 말하는 관전 포인트는?! 女心 강탈 예고!

어쩌다 발견한 하루홈페이지 2019-09-23 10:57
'어쩌다 발견한 하루' 작가가 말하는 관전 포인트는?! 女心 강탈 예고!
오는 10월 2일(수)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의 인지혜, 송하영 작가가 애정 담긴 메시지와 함께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019년 하반기 기대작인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인지혜, 송하영/ 연출 김상협/ 제작 MBC, 래몽래인)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만화 속 캐릭터들의 이야기라는 독특한 설정과 개성 강한 캐릭터들의 향연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어하루’를 공동 집필한 인지혜, 송하영 작가는 “왕자님을 기다리는 수동적인 주인공과 달리 정해진 운명을 개척하려고 노력하는 ‘은단오’에게 매력을 느꼈다. 그리고 그런 단오를 바라보고 지켜주는 순정파 ‘13번’의 케미스트리가 마음을 사로잡았다”며 원작의 매력 포인트를 꼽았다.

또한 김혜윤, 로운, 이재욱, 이나은, 정건주, 김영대, 이태리 등 ‘어하루’의 주요 라인업을 형성한 차세대 배우들에 대해서는 “모든 배우들이 1000%의 싱크로율을 자랑한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에서는 더 깊은 감정이 구현될 수 있도록, 모두가 원작 이상의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고 전해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이어 송하영, 인지혜 작가는 “우리 드라마에 담긴 의미를 한 마디로 정의하면 ‘어쩌다 발견한 우리’라고 말씀 드리고 싶다”라고 ‘어하루’가 지닌 메시지를 표현했다. 이어 “누구나 인생의 주인공이 되기를 꿈꾸지만 그런 인생이 모두에게 주어지는 것은 아닌 것 같다.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자신의 삶과 의미를 찾아가는 단오와 ‘13번’을 지켜보며 우리는 깊은 공감과 용기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우리 드라마만이 지닌 비장의 무기를 소개하자면, ‘얼굴 천재’들이 떼를 지어 나온다는 점이다. 각각의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는 그들 중, 시청자 여러분의 취향이 한 명은 있지 않을까?”라고 반문해 예비 시청자들의 설렘을 드높이고 있다.

한편 만화 속 세상이라는 판타지 공간에서의 긴장감 넘치는 로맨스와 심쿵 발랄 에피소드, 차세대 배우들의 활약이 기대되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오는 10월 2일(수) 밤 8시 55분 첫 방송된다.

iMBC 차혜미 | 사진제공=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