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화보

구구단 세미나, 청순 화보 공개! "대중이 또 보고 싶어 하는 그룹으로 남고 싶다"

화보홈페이지 2018-07-23 10:14
구구단 세미나, 청순 화보 공개! "대중이 또 보고 싶어 하는 그룹으로 남고 싶다"
구구단 세미나가 풋풋하면서도 청순한 매력이 돋보이는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구구단 세미나는 오버핏 사이즈의 의상과 깔끔한 스니커즈를 착용해 감각적이면서도 캐주얼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핑크빛톤을 배경으로 컬러풀한 의상들을 완벽히 소화하며 청순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매력을 화보마다 담아냈다.


멤버별 단독 컷은 소장하고 싶을 정도로 압도적인 분위기와 세련된 미모가 담겼다. 세정은 표정 하나 만으로도 완벽한 화보의 정석을 보여줬으며, 미나는 커다란 비닐에 살짝 기댄 채 몽환적인 표정을 지어 시크한 분위기의 아름다움을 담아냈다. 나영은 오버핏 셔츠 하나만으로도 패션을 살리는 감각적인 포즈로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셋이 함께한 단체 컷은 별다른 포즈나 특별한 장식 없이도 눈빛과 분위기만으로도 꽉 찬 매력을 안긴다.


구구단 세미나는 화보 촬영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번 활동에 대해 미나는 “타이틀 곡 랩 메이킹을 직접 하면서 음악 작업에 참여할 수 있었던 점이 좋았다”라고 털어놨으며, 세정은 “서로 의지하고 함께한 지 오래돼 무대 위에서 합을 맞추는 게 수월해졌다. 셋이 ‘썸씽 뉴(Something New)’를 부르던 연습생 시절과 비교하면 지금이 훨씬 발전한 것 같다. 나아진 모습을 보여드린 것 같아 뿌듯하다”라고 말했다.


‘프로듀스 101’ 시즌1 출연 시절과 비교해 가장 달라진 점에 대해서는 “서로의 강점과 약점에 대해 아주 많이 알게 된 것”이라고 털어놓으며 “욕심내야 하는 부분에서는 서로 더 양보하고 욕심을 부리지 않아도 되는 부분에서는 서로 더 배려하게 됐다. 서로를 잘 파악하며 나가는 모습이 발전한 것 중 하나”라고 말했다.


구구단 세미나로서 어떠한 평가를 받고 싶냐는 질문에 세정은 “감성은 예전 그대로인데 확실히 발전했다는 게 느껴지면 좋겠다. 완성된 모습보다는 여전히 성장 중이고 열심히 하고 있다는 게 무대에서도 잘 드러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나영은 “‘여름엔 세미나가 나왔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이 들게끔 대중이 또 보고 싶어 하는 그룹으로 남고 싶다”라는 바람을 털어놨다.


러블리한 아름다움이 담긴 구구단 세미나의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가 담긴 영상은 마리끌레르 8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날 수 있다. 구구단 세미나는 싱글 앨범 ‘SEMINA’ 타이틀곡 ‘샘이나’로 각종 무대에서 활발히 활동 중이다.




iMBC 김미정 | 사진제공=마리끌레르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