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을 넘는 녀석들’ 샤이니 민호 합류! 요르단 역사 여행 떠난다

주소복사|스크랩
‘선을 넘는 녀석들’이 이번엔 중동의 선을 넘는다. 이들은 갈등과 분쟁 이슈로만 알려진 미지의 세계 요르단-이스라엘에서 우리가 몰랐던 중동의 모습을 뜻 깊고도 유쾌한 역사 여행을 통해 담아낼 예정으로 기대감을 모은다.


이번 주 ‘선을 넘는 녀석들’은 ‘요르단-이스라엘 편’ 첫 번째 여정으로 한국과 닮은 꼴 국가 요르단의 숨은 매력을 발굴하는 역사 여행이 예고돼 있다.

오는 8일 금요일 밤 방송되는 MBC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기획 박현석 / 연출 정윤정 오미경 / 이하 ‘선녀들’) 9회는 김구라-이시영-설민석-샤이니 민호가 중동의 선을 넘는 ‘요르단-이스라엘 편’ 첫 번째 여행을 시작한다.


선녀들은 중동 여행에 대한 주위의 걱정과 우려에도 불구하고 요르단-이스라엘 탐사에 남다른 설렘과 기대감을 보이며 천의 얼굴 요르단의 매력에 흠뻑 빠졌다고 전해져 시청자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이번 탐사에는 샤이니 민호가 합류해 불꽃 카리스마 열정으로 선녀들과 색다른 케미를 형성한 모습이 포착돼 재미와 훈훈함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제작진에 따르면 선녀들은 요르단 식당에서 최근 한국에서 유행 중인 ‘훔무스’ 등 전통 음식을 만끽하며 이슬람 종교와 역사에 대한 오해를 풀어가는 시간을 가질 예정으로 스토리텔링 먹방의 새로운 장을 펼쳐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선녀들은 로마 제국의 지배 속에 세워진 ‘제라시 유적’을 방문해 광활함과 위엄에 경이감을 드러내는가 하면 설민석이 들려주는 슬픈 신화 이야기에 몰입하며 감수성 폭발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중동에 대한 편견을 허물 ‘요르단-이스라엘 편’ 요르단의 숨은 매력 발굴 여행기는 오는 8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선을 넘는 녀석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네티즌들은 각종 SNS와 포털 사이트를 통해 “민호가 출연한다니 더욱 기대된다”, “요르단에 대해 잘 모르는데, 숨은 매력을 발견할 수 있을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iMBC 김혜영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 등을 금합니다.

댓글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

0/250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