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트라이앵글

까칠한 왕자님이 온다! <트라이앵글> 임시완, "내 캐릭터, 이중적 느낌"

트라이앵글홈페이지 2014-05-06 10:00
까칠한 왕자님이 온다! <트라이앵글> 임시완, "내 캐릭터, 이중적 느낌"



임시완이 밝은 미소로 시청자들 앞에 첫 인사를 전했다.

5월 5일(월) 첫 방송을 시작한 MBC 새 월화특별기획 <트라이앵글>의 삼형제 중 막내 장동우(윤양하) 役의 임시완이 시청자들 앞에서 첫 인사를 건넸다.

부모님을 잃고 뿔뿔이 흩어진 삼형제가 핏줄의 운명으로 얽히면서 벌어지는 인생과 사랑을 그러내는 거대한 멜로드라마 <트라이앵글>에서 거친 현들과 달리 로열패밀리의 후계자로 자란 윤양하에 대해 임시완이 직접 캐릭터를 소개해 눈길을 끈다.


임시완은 "윤양하는 겉으로 보이게는 착하고 부드러운 느낌이지만, 그 속에는 냉철하고 냉혈한 이면적이 있는 캐릭터다"라며 "제가 가지고 있는 이미지와 어찌보면 상반된 인물이다. 그래서 그런 차가운 성격과 느낌을 어떻게 표현하는지를 관심있게 지켜봐주셨으면 한다"라며 연기 소감을 밝혔다.

이어 "5월 5일 첫 방송을 시작하는 <트라이앵글>을 재미있게 지켜봐주셨으면"이라며 "열심히하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임시완의 열연이 빛나는 MBC 새 월화특별기획 <트라이앵글>은 매주 월~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iMBC 차연송 | 영상 백승훈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