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엄마의 정원

<엄마의 정원> 정유미, '사랑 없는 결혼 괜찮냐" 물음에 씁쓸.. 진심은?

엄마의 정원홈페이지 2014-04-02 11:34
<엄마의 정원> 정유미, '사랑 없는 결혼 괜찮냐" 물음에 씁쓸.. 진심은?


정유미가 사랑없는 결혼에 대한 심정을 밝혔다.

1일(화) 방송된 MBC 월화특별기획 <엄마의 정원>에서 윤주(정유미)가 사랑 없는 결혼 언급한 동창(김사권)에게 결혼에 대한 심정을 밝혔다.

동창은 윤주에게 "친 엄마가 아니라, 지금 엄마때문에 억지로 결혼하는 건 아니냐"라며 원치않는 결혼을 하게 된 윤주에게 질문을 던졌다. 이에 윤주는 자신에게 냉랭한 엄마(나영희)에 대해 떠올리다가 이내 속내를 감추면서 고개를 저으며 "성준(고세원)씨를 신뢰한다"라고 대답했다.

이에 동창은 안도한 듯 웃으면서 "억지로 시집가는 건 아닌가 했다"라며 윤주의 행복을 빌어주었고, 윤주는 씁쓸하게 웃었다.

과연 윤주가 진정한 사랑을 발견해 행복에 다가설 수 있을까 궁금증을 자아내는 가운데, MBC 월화특별기획 <엄마의 정원>은 매주 월~금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iMBC 차연송 | 화면캡쳐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