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기황후

<기황후> 하지원, 대본에 없던 강가 입수! '직접 제안했다'

기황후홈페이지 2014-01-23 11:44
<기황후> 하지원, 대본에 없던 강가 입수! '직접 제안했다'

하지원의 열연으로 화제가 된 강가신 비하인드 스틸 컷이 공개됐다.

MBC 월화특별기획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 측이 공개한 사진에는 한겨울 강추위에 얼음이 얼어있는 계곡물에 들어가 열연중인 하지원의 모습이 담겨 있다.

지난 20일(월) 방송된 <기황후> 23회에서 하지원은 아기를 찾아 거침없이 계곡 물속으로 뛰어들어 오열하는 열연으로 호평을 받았다. 극중 영하의 날씨에 얼음까지 얼어있는 물속에 들어가는 하지원의 모습은 시청자들을 놀라게 하기에 충분했다.

더욱 놀라운 사실은 물속에 들어가는 장면은 대본에는 없었다는 것. 대본에는 강가에서 슬픔에 괴로워하는 승냥이었지만 촬영 당시 대본을 보며 '승냥'에 몰입하던 하지원이 "세상 어떤 엄마도 자신의 아이가 물에 떠내려갔는데 물가에서 가만히 있지는 않을 것 같다"며 직접 물에 들어가겠다는 제안을 했다고.

살을 에는 듯한 차가운 계곡물에 들어가는 것이 쉬운 결정은 아니었지만 하지원은 캐릭터를 위해 배우로서 살신성인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원의 갑작스러운 제안에 현장에서 염려가 많았지만 배우의 뜻을 받아들이고 촬영을 준비했다는 후문.

한편, <기황후>는 승냥이 연철(전국환)일가에 대한 복수심을 품고 원나라 후궁 경선에 참가해 본격적인 복수의 서막을 알리며 앞으로 승냥이 어떻게 변해갈 것인지, 타환(지창욱)과는 어떤 관계로 발전될 것인지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MBC 월화특별기획 <기황후>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iMBC 박은주 | 사진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