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구가의 서(九家의 書)

<구가의 서> 전설 속 반인반수, 기대 이상의 비주얼!

구가의 서(九家의 書)홈페이지 2013-04-04 09:31
<구가의 서> 전설 속 반인반수, 기대 이상의 비주얼!

'국민 남매' 이승기-배수지가 첫 호흡을 맞추는 MBC 새 월화특별기획드라마 <구가의 서>(九家의 書)(극본: 강은경, 연출: 신우철, 김정현)가 포스터 4종을 공개했다.

<구가의 서>는 반인반수로 태어난 '최강치'가 사람이 되기 위해 좌충우돌 벌이는 무협 활극으로, 포스터 콘셉트도 '반인반수'에 중점을 두어 제작되었다.

이승기는 인간과 신수(神獸), '최강치'의 대비되는 두 가지 모습을 집중력 있게 연기했다. 저돌적인 성격의 '강치'처럼 이승기는 4가지 종류의 포스터에서 강인함, 자신감, 애절함 등을 각각 다른 표정과 눈빛으로 표현, 다양한 매력으로 첫 사극출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국민 여동생' 배수지는 약 4개월 동안 연습한 연기와 액션을 바탕으로 검객 '담여울'과 소녀 '담여울'을 넘나들며, 청순하면서도 강인한 매력을 드러냈다. 그녀는 보라색 한복을 입고 고혹한 자태를 선보이면서도, 칼을 들고 있을 때는 무예 교관으로서의 당당함을 보였다.

포스터 촬영 관계자는 "두 선남선녀가 어떠한 포즈를 취해도 좋은 사진이 나왔다"며, "촬영할수록 두 배우의 다양한 매력을 볼 수 있어, 앞으로가 더욱 기대된다. 또 하나의 최고의 사극 커플이 탄생할 것 같다"고 전했다.


8일(월) 첫 방송되는 <구가의 서> 1회에는 아버지가 역적으로 몰려 관기가 된 '서화'(이연희)와 지리산의 수호신수 '구월령'(최진혁)의 첫 만남이 그려진다.

<구가의 서>는 이승기가 저돌적인 성격의 '최강치', 담여울 역에 배수지가 출연하여 뛰어난 연기 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연기파 배우 이성재가 데뷔이래 처음으로 사극에 출연해 이슈가 되고 있다.

이 외에도 조상하, 정혜영, 엄효섭, 유연석, 이유비, 김희원 등의 쟁쟁한 배우들이 출연하여 <구가의 서> 첫방송 4월 8일을 기대하게 한다.



iMBC 편집팀 | 사진제공 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