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매드클라운, 지난해 합의 이혼…"아이 위해 최선" [공식입장]

이슈홈페이지 2022-09-23 07:33
매드클라운, 지난해 합의 이혼…"아이 위해 최선" [공식입장]
래퍼 매드클라운이 이혼한 사실이 뒤늦게 전해졌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지난 22일 매드클라운 소속사 세임사이드컴퍼니는 "매드클라운과 일반인 아내 분은 몇 해 전에 이미 이혼에 대해 원만히 소통하고 합의하였고 이혼을 결정한 뒤 별거 중이었다"고 알렸다.

또한 "별거 중인 기간에도 좋은 친구처럼 소통하며 서로의 새로운 삶을 응원하고 아이의 양육을 위해 최선을 다하며 지내왔다. 공식적인 절차는 아이가 어느 정도 인지할 수 있는 나이가 되기를 기다리며 미뤄오다가 지난해에 비로소 법적인 절차를 진행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서로 응원하는 두 분을 생각해 주시어 너그러운 마음으로 더 이상의 언급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고개 숙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매드클라운은 지난 2016년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이하 매드클라운 측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매드클라운 소속사 관계자입니다.

보도된 기사 내용과 같이 매드클라운은 합의 이혼을 하였습니다.

매드클라운과 일반인 아내 분은 몇 해 전에 이미 이혼에 대해 원만히 소통하고 합의하였고 이혼을 결정한 뒤 별거 중이었습니다.

별거 중인 기간에도 좋은 친구처럼 소통하며 서로의 새로운 삶을 응원하고 아이의 양육을 위해 최선을 다하며 지내왔습니다. 공식적인 절차는 아이가 어느 정도 인지할 수 있는 나이가 되기를 기다리며 미뤄오다가 지난해에 비로소 법적인 절차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많은 관심과 걱정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서로 응원하는 두 분을 생각해 주시어 너그러운 마음으로 더 이상의 언급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고개 숙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iMBC 백승훈 | 사진제공 세임사이드컴퍼니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