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일당백집사

'일당백집사' 이혜리·이준영, 설렘이 '몽글몽글' 메인 포스터 공개

일당백집사홈페이지 2022-09-21 09:37
'일당백집사' 이혜리·이준영, 설렘이 '몽글몽글' 메인 포스터 공개
'일당백집사' 이혜리와 이준영이 세상 둘도 없는 신박한 케미스트리를 펼친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오는 10월 19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일당백집사'(연출 심소연·박선영, 극본 이선혜, 제작 아이윌미디어) 측은 21일, 장례지도사 '백동주(이혜리 분)'와 일당백 '김집사(이준영 분)'의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설렘을 유발했다. 각기 다른 시선 속 생각에 잠긴 백동주와 김집사의 모습이 묘한 설렘을 더해 이들이 펼쳐낼 요상하고 희한한 팀플레이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일당백집사'는 고인의 청을 들어주는 장례지도사 백동주와 생활 서비스 업체 일당백 김집사의 상부상조 프로젝트를 그린다. 오싹하지만 따스하고, 얄궂지만 가슴 저릿한 진기한 의뢰들이 유쾌한 웃음 속 진한 공감을 안긴다. 드라마 '목표가 생겼다' '웰컴2라이프' 등을 통해 호평받은 심소연 연출과 '응답하라' 시리즈에 참여하고 '20세기 소년소녀'를 집필한 이선혜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여기에 이혜리, 이준영, 송덕호, 한동희, 태인호, 이규한, 오대환 등 믿고 보는 '일당백' 배우들이 열연한다.

앞선 1차 티저 포스터가 백동주와 김집사의 첫 만남을 담았다면,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는 아직 어색한 백동주, 김집사의 모습으로 묘한 설렘을 자아낸다. 턱을 괸 채 눈빛을 반짝이는 백동주와 옅은 미소의 김집사, 두 사람을 따스하게 감싸는 분위기가 가슴을 몽글몽글하게 만든다. 서로 다른 곳을 바라보며 생각에 빠진 두 사람의 모습 위로 '이상한 여자, 이상한 남자를 만났다'라는 문구는 이들 관계를 더욱 궁금하게 한다. 각자의 목적을 안고 만난 두 사람이 어떤 신박한 팀플레이로 생사 초월 프로젝트를 완수할지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이혜리는 죽은 사람과 대화할 수 있는 기묘한 능력을 가진 장례지도사 '백동주'로 활약한다. 고인의 마지막 소원을 풀지 않으면 운빨 '1도' 없는 하루하루를 버텨내야만 하는 인물. 죽어서 만나게 되는 그들의 사연에 공감하고 들어주는 '백동주'의 매력을 극대화할 이혜리의 변신이 기대된다. 이준영은 생활 심부름 서비스 '일당백'의 에이스 '김집사'로 분한다. 세상 하찮은 일도 고객이 원하면 어디든 달려가 '무엇이든 도와주는' 일당백 집사다. 허허실실하다가도 중요한 순간에 단단한 내면을 드러내는 반전의 남자 '김집사'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보여줄 이준영의 활약에도 이목이 집중된다. 특히, 첫 호흡을 맞추는 이혜리와 이준영이 빚어낼 달콤살벌한 케미스트리와 유쾌한 티키타카가 기대를 모은다.

'일당백집사' 제작진은 "생사를 초월해 '무엇이든' 들어주고, 도와주는 백동주와 김집사의 요상한 팀플레이가 유쾌하면서도 따스하게 그려질 것"이라며 "두 사람이 해결해 나갈 '저세상' 손님들의 진귀한 의뢰는 무엇일지, 또 이혜리와 이준영의 완벽한 케미스트리 기대해도 좋다"라고 전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일당백집사'는 오는 10월 19일 첫 방송된다.

iMBC 유정민 | 사진제공 아이윌미디어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