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서정희 사망" 영정사진까지 조작한 유튜버 [소셜iN]

이슈홈페이지 2022-06-27 10:26
"서정희 사망" 영정사진까지 조작한 유튜버 [소셜iN]
방송인 서정희가 거짓 사망설에 분노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7일 서정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투버는 클릭수로 돈을 벌려고 암을 이겨내고 열심히 사는 저를 파네요. 제가 '병원에서 공식 사망했다'라고 자극적으로 유인하네요"라며 한 유튜버의 영상을 캡처해 게재했다.

조작된 서정희의 영정사진이 사용된 썸네일과 '서정희는 병원에서 공식 사망했다. 그녀에게 이런 일이 일어나다니 믿을 수가 없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충격을 자아낸다.

서정희는 "저는 29일. 4차 항암치료를 받을 예정이예요. 저는 이런 유투버들의 피해자이구요. 이런 기사를 어찌할까요?"라며 분노했다. 댄서 배윤정은 "진짜 쓰레기들, 힘내세요. 응원합니다"라고 댓글을 적기도 했다. 해당 유튜브 영상은 약 4만 조회수를 달성했으며 댓글에는 서정희의 사망설을 믿고, 명복을 비는 이들이 속출하고 있다.

앞서 서정희는 유방암 투병 중임을 알린 바 있다. 그는 독한 치료 탓에 머리가 빠진 사실과 2차 항암치료로 인한 삭발 계획을 알리기도 했다. 종종 건강을 찾아가는 근황을 전하며 팬들과 적극 소통하던 그가 자극적인 구설에 휘말려 안타까움을 자아내는 상황이다.


iMBC 이호영 | 사진캡처 서정희 인스타그램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