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국영화

'마녀 2'의 신선한 얼굴들 화제, 저스틴 하비 → 토우 4인방

한국영화홈페이지 2022-06-23 09:02
'마녀 2'의 신선한 얼굴들 화제, 저스틴 하비 → 토우 4인방
1,408:1의 경쟁률을 뚫고 새로운 ‘마녀’로 발탁된 신예 신시아에 이어 영화 '마녀 2'에 출연한 배우 저스틴 하비와 ‘토우 4인방’ 채원빈, 서이라, 정라엘, 김기해가 관객들에게 강한 임팩트를 남기며 주목받고 있다. [감독: 박훈정 | 제작: ㈜영화사 금월 | 공동제작: ㈜스튜디오앤뉴, ㈜페퍼민트앤컴퍼니 | 제공/배급: NEW]

iMBC 연예뉴스 사진

MBC every1 예능 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 남아공 편]에 출연해 유창한 한국어 실력과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내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배우 저스틴 하비. '마녀 Part2. The Other One'(이하 '마녀 2')에서 사라진 ‘소녀’를 쫓는 본사 요원 ‘조현’(서은수)의 부하 ‘톰’ 역을 맡은 저스틴 하비는 극 중 유쾌한 입담으로 극의 긴장감을 풀어주며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그는 서은수의 영어 선생님을 자처해 극의 완성도를 높인 것은 물론 영화 속 ‘조현’과 환상의 콤비를 자랑하며 자동차 문을 활용한 독창적인 액션부터 허공을 가로지르는 고난도 와이어 액션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iMBC 연예뉴스 사진

비밀연구소 ‘아크’를 초토화시킨 장본인 ‘토우 4인방’을 향한 관심 역시 뜨겁다. 전 세계 7개국에서 ‘마녀 프로젝트’가 진행 중인 가운데 중국 상해 랩 출신 ‘토우 4인방’. 이들은 상해 랩에서 탈출한 후 한국의 비밀연구소를 초토화시키고, 이곳에서 사라진 ‘소녀’의 행방을 뒤쫓고 있어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한 숨 막히는 추격전 속에서 본사 요원인 ‘조현’, ‘톰’과 치열한 대결을 펼치며 강렬한 존재감을 과시한다. 팀의 리더이자 이번 작전의 지휘자인 ‘여자 1’ 역의 배우 채원빈은 카리스마 넘치는 리더십을, ‘여자 2’ 역의 배우 서이라는 자유자재로 칼을 다루는 화려한 액션을, ‘여자 3’ 역의 배우 정라엘은 ‘조현’과 화끈한 액션 대결을 펼치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마지막으로 ‘미소년’ 역의 배우 김기해는 스피디한 맨몸 액션을 선보이며 극의 긴장감을 한층 끌어올린다.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녀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액션 영화 '마녀 2'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NEW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