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화보

'위너' 2년만의 완전체, 기대감 담은 화보 공개

화보홈페이지 2022-06-15 09:15
'위너' 2년만의 완전체, 기대감 담은 화보 공개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가 ‘위너’의 환상적인 분위기가 압도적인 커버를 공개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새 앨범 발매를 앞둔 완전체 위너의 강승윤, 김진우, 송민호, 이승훈과 7월호 커버 촬영을 진행한 것.

선 공개된 커버 속 위너는 존재감 넘치는 모습과 함께 로에베(Loewe)의 새로운 컬렉션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멤버 개인과 단체 커버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특히 멤버 모두가 함께 모여있을 때의 장난기 가득한 모습부터 개인 컷에서 오라 넘치는 분위기까지. 새로운 여정을 향해 떠나는 그들을 축하하는 세레모니 콘셉트에 맞추어 위너 특유의 자연스러운 표정과 표현력이 인상적이었다고.

촬영 중 이어진 인터뷰에서 위너는 “2년 만인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랜만이란 느낌이 안 든다. 넷이서 활동한지 벌써 꽤 시간이 흘러서 그런지 익숙한 기분이다.”며 완전체 위너가 화보 촬영으로 오랜만에 모인 소감을 전했다.

오랜만에 완전체로 활동하면서 위너로서 어떤 자부심을 갖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데뷔 4일만에 1위. 아직도 열정적이며 여전히 각자 마음 속에 뜨거움을 갖고 있다는 점이다. (민호) 우리 넷이 한 목소리를 내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지금까지 서로 어느 정도 양보해 나가면서 한 목소리를 내왔다는 점에 자부심을 느낀다. (승훈) 음악에 대한 자부심, 실력과 넓은 스펙트럼에 대해서 특히 그렇다. (승윤) 나는 우리 넷이 서 있는 모습이 보기 좋다. 비주얼, 분위기 혹은 그게 무엇이든지. 애초에 하나의 그림이었던 것처럼 조화롭다고 생각한다. (진우)”고 답했다.

강승윤, 김진우, 송민호, 이승훈과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7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하퍼스바자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