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말드라마

‘나의 해방일지’ 배우 이민기, “애정합니다” 감사함 담은 종영 소감!

주말드라마홈페이지 2022-05-30 07:47
‘나의 해방일지’ 배우 이민기, “애정합니다” 감사함 담은 종영 소감!
‘나의 해방일지’ 이민기가 아쉬움과 감사한 마음을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지난 29일 방송된 JTBC 토일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연출 김석윤, 극본 박해영, 제작 스튜디오피닉스, 초록뱀미디어, JTBC스튜디오) 최종회에서 염창희(이민기)는 그림에 대한 관점을 더욱더 깊게 공부하고 싶어 찾아간 평생교육원에서 사람들에 이끌려 한 교실로 들어서게 됐다. 이어 강사가 교실로 들어와 집중 모드를 보인 순간, 무언가 잘못됐다는 점을 알아챘다. 갑자기 학생들을 일일이 둘러보다가 죽음에 대해 설명하며 칠판에 장례지도사라는 단어를 썼던 것. 이에 염창희는 어리둥절하며 조용히 교실을 나서려 했지만, 마치 할아버지, 할머니, 엄마, 혁수(정원조)의 죽음을 운명처럼 지켰던 것처럼 이마저도 자신의 운명이라 깨달은 듯 장례지도사 길로 들어서는 엔딩을 맞이했다.

이민기는 ‘나의 해방일지’에서 염창희 역을 현실감 짙은 표현력과 디테일한 감정선으로 그려내며 필모그래피에 또 한번의 ‘인생 캐릭터’를 장식했다. 또한 진지함과 유쾌함을 넘나드는 캐릭터의 색깔을 오롯이 보여주며 공감은 물론 웃음과 눈물까지 이끌어내는 ‘완숙한 연기력’을 입증했다.

드라마를 마친 이민기는 “시청자분들과 주변 지인분들이 많은 응원과 관심을 보내주셔서 그리고 창희가 넘치는 사랑과 예쁨을 받아 너무나 감사한 작품이었다”라며 소회를 밝혔다. 이어 “그동안 함께 ‘나의 해방일지’를 가족 같은 마음으로 공감하고 지켜봐 주신 애청자분들에게 감사함을 전한다. 애정합니다”라며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상영이엔티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