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금요예능

‘금쪽상담소’ 박칼린 “작품 끝나면 안 봐”→오은영 “대인 관계도 일 중심”

금요예능홈페이지 2022-05-14 07:10
‘금쪽상담소’ 박칼린 “작품 끝나면 안 봐”→오은영 “대인 관계도 일 중심”
오은영이 박칼린의 인간관계에 대해 조언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13일(금)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31회에서 음악감독 박칼린과 배우 신소율이 고민 상담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박칼린은 “56년간 살아오면서 혹시 놓친 것이 있을지 궁금하다”라며 상담소를 방문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이에 오은영은 “누구나 인생에 대해 한 번쯤 점검하고 돌아보는 것이 필요하다”라며 반겼다.

이후 박칼린의 밸런스 게임이 진행됐다. 오은영은 듣자마자 대답하는 박칼린을 보고 “사람들과 정서적으로 거리를 둔다”라고 분석했다. 박칼린도 “작품 끝나면 안 본다”라며 동의했다. 다음 작품에 집중하기 위해 이전 공연은 잊는다는 것. 이어 그는 “서툴게 표현하자면 시간이 아깝다”라며 솔직히 고백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정형돈은 타인이 본 박칼린의 이미지에 대해 조사했다고 하며 “서쪽 연습실의 사악한 마녀, 욕쟁이 마녀, 저승사자”라고 전했다. 오은영은 박칼린에 대해 “대인 관계까지 일 중심으로 돌아간다”라고 지적했다.

또한, 오은영은 다양한 감정을 느끼고 표현하는 것이 좋다면서 “일로 만난 사람들에게도 오글거리는 인사를 해라”라고 조언했다. 방송 말미 공개된 32회 예고편에서는 발레리나 김주원이 상담소를 방문한 모습이 나와 눈길을 끌었다.

한편, ‘국민 멘토’ 오은영의 전 국민 멘탈 케어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iMBC 김혜영 | 채널A 화면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