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고은아, 코 성형수술 고민 "보형물 휘고 함몰"

이슈홈페이지 2022-04-20 11:21
고은아, 코 성형수술 고민 "보형물 휘고 함몰"
배우 고은아가 과거 부상 탓에 생긴 코 모양에 대한 콤플렉스를 고백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19일 고은아와 동생 미르의 유튜브 채널 '방가네'에는 '생각보다 더 심각한 고은아의 코 상태'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시작 전 고은아 측은 '본 영상은 성형을 권장하는 영상이 아니며 오래 전 다쳤던 코를 예전 모습으로 복원할 수 있는지에 대한 상담을 담은 영상'이라는 문구를 공지했다.

미르는 고은아의 코 수술 상담 관련해 "이번은 미용 목적이 아니다. 모발 이식은 미용 목적이 맞지만, 코는 절대 아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고은아는 자신의 코를 카메라에 보여주며 "코는 15년 전에 일을 하다가 다쳤다. 흉터가 있다. 데뷔 당시랑 지금 얼굴이 다르다. 코가 좀 짧아졌다. 양쪽 모양이 다르다. 다친 쪽이 수술 후 함몰됐다"고 토로했다.

이어 "예뻐지겠다는 게 아니다. 원래 내 얼굴로 되돌아가고 싶은 거다. 자존감도 떨어진다. 잘 모르는 분들은 코 이상하다고 악플을 달더라"고 하소연하기도 했다.

미르는 "이건 진짜 숙제였다. 여러분은 절대 다시 생각해 보시고 함부로 건드리면 안된다"고 재차 강조했다. 이후 고은아의 상담이 시작됐고, 성형외과 의사는 "보형물이 약간 오른쪽으로 휘었다. 모양은 개선 가능하지만 흉터는 제거하지 못한다"고 진료했다.



iMBC 이호영 | 사진캡처 유튜브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