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다사다난' 김현중, 결혼으로 인생 2막 빗장 [종합]

이슈홈페이지 2022-02-28 07:56
'다사다난' 김현중, 결혼으로 인생 2막 빗장 [종합]
그룹 SS501 출신 가수 겸 배우 김현중이 결혼으로 인생 2막의 빗장을 연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7일 밤 김현중의 소속사 헤네치아는 "김현중이 콘서트를 통해 팬들에게 직접 결혼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공식 결혼식은 없다. 이들은 어려운 시국임을 감안하여 예식 등의 절차는 생략하게 됐다고 알렸다.

소속사는 비연예인 예비 신부의 사생황르 고려해 ""=과도한 추측은 삼가 주시길 정중히 요청드리며 부디 너른 양해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힘든 시기에 소중한 인연으로 시작되어 앞으로 함께 걸어갈 앞날의 첫 발을 조심스럽게 내딛게 된 만큼 많은 분들의 따뜻한 응원 부탁드리며,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 김현중을 응원해 주시는 분들을 위해 더 좋은 음악과 다양한 활동을 통해 보답 드릴 예정이오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김현중은 "어떻게 말씀을 먼저 드려야 될지 모르겠다"며"가장 힘들고 어려웠던 시기에 곁을 지켜준 분과 앞으로의 인생을 함께 걸어갈 결심을 하게됐다. 살아온 지난 시간들을 다시 떠올려 보니 지금까지 분에 넘치는 관심과 사랑을 받았고, 캄캄하기만 했던 힘겨운 날들 동안 묵묵히 옆을 지켜준 팬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이렇게 직접 마주하고 이야기를 전하게 되어 오늘이 뜻깊은 날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또 "팬들이 주신 사랑과 무한한 응원을 생각하면 단순한 글만으로 이런 이야기를 전한다는 것이 오히려 평생의 후회가 될까 봐 이번 공연을 빌미로 여러분들께 전하기 힘들고 어려운 이야기를 전하려 한다"며 "예식 등은 따로 없이 조용히 제 삶의 또 다른 시작을 여러분들의 축복 속에 시작하고 싶어 이 공연 자리를 빌려 직접 말씀드린다. 음악 인생을 이어갈 수 있도록 사랑으로 버팀목이 되어주신 여러분께서, 제 삶의 동반자로서 함께 서는 사람에게도 가족으로서 믿음을 보여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지난 2005년 그룹 SS501로 데뷔한 김현중. '내 머리가 나빠서', '스노우 프린스', '러브 라이크 디스' 등 히트곡으로 사랑 받았다. 이후 연기자로 변신한 그는 2009년 드라마 '꽃보다 남자'에 출연해 윤지후 역을 맡으며 인기를 얻었다. 2015년 입대해 2017년 2월 전역했고, 월드투어를 통해 팬들과 만났다. 11월에는 다섯 번째 미니앨범 '헤이즈(HAZE)'를 발표하며 활동을 재개했으며, 2018년 10월 '시간이 멈추는 그때'로 안방극장에 복귀했다. 현재는 음악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연예계 생활을 했다. 그는 2014년부터 전 여자친구 A 씨와 폭행 시비, 친자 분쟁 등 각종 사생활 논란에 휘말려 구설에 올랐다. 2017년에는 음주운전에 적발돼 물의를 일으켰다.

iMBC 이호영 | 사진 iMBC DB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