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샤이니 키, 민호의 생일 선물 '극딜'에 이마 짚었다(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홈페이지 2022-02-18 13:08
샤이니 키, 민호의 생일 선물 '극딜'에 이마 짚었다(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에서 샤이니 '91즈' 키와 민호가 생일 선물을 사이에 두고 극딜을 주고받는 현장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극한다. 지갑을 활짝 여는 키와 이를 극구 막아 서려는 민호의 선물 공방전은 쉴 틈 없는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오늘(18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에서는 샤이니 키와 민호의 생일 선물 공방전이 공개된다.

샤이니 키와 민호가 생일 선물을 두고 팽팽한 줄다리기를 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당장이라도 주머니를 탈탈 털 기세인 키와 “김기범이 날 힘들게 해”라며 선물 공세를 한사코 거부하는 민호의 상반된 모습이 포착돼 과연 어떤 사연이 얽혀 있는 것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앞서 키와 민호는 지옥의 숙취를 함께 이겨내며 '해장 불협화음'으로 극과 극 케미를 예고해 뜨거운 관심을 모았던 터. 민호는 해장이 끝나고도 집에 돌아가지 않고 키의 옷장을 누비고 있어 폭소를 자아낸다. 특히 샤이니의 역사가 담긴 무대의상들이 쏟아져 나오기 시작하자 추억과 광기의 패션쇼가 벌어졌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러나 민호는 옷장 곳곳의 허점을 귀신같이 찾아내며 '무지개 살림꾼'의 아성을 무너뜨렸다는 후문. 두 사람은 혼수 쇼핑의 메카, 가전제품 매장을 찾아 외출하며 잠깐의 평화를 누리는 듯 보였지만, 민호의 극딜이 시작되며 폭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민호는 키가 고르는 선물마다 연속 '거절' 공격을 펼치는가 하면 급기야 초고가 제품에 냅다 누워 버려 “이거 사주면 너 나한테 장가 와야 돼”라는 키의 달콤 살벌한 경고를 불러일으켜 폭소를 유발한다.

이어 키가 민호와 마주앉은 모습이 포착돼 그간 무슨 일이 벌어졌던 것일지 궁금증을 한껏 치솟게 한다. 특히 민호의 '이것' 폭격 앞에 결국 “나는 사람이 아니다”를 외치며 숙취가 가시기도 전에 소주를 들이켰다고. 시도 때도 없이 부딪히던 두 사람의 대환장 케미는 외출과 함께 정점을 찍었다고 전해져 기대를 솟구치게 한다.

샤이니 '91즈' 키와 민호의 생일 선물 극딜 현장은 오늘(18일) 밤 11시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iMBC 백승훈 | 사진제공=MBC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