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솔로지옥' 프리지아 "대본 말도 안 돼…아이돌 제의 많이 받아"

이슈홈페이지 2022-01-12 09:59
'솔로지옥' 프리지아 "대본 말도 안 돼…아이돌 제의 많이 받아"
유튜버 프리지아(본명 송지아)가 '솔로지옥' 대본설에 입을 열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지난 11일 프리지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free지아'에 '구독자 100만 명 기념 QnA. 솔로지옥 대본인가요?, 유튜브 계속 하실건지?'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영상에서 프리지아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프로그램 '솔로지옥' 출연자들이 방송 대본을 받았는지 묻는 한 누리꾼의 질문에 답했다.

프리지아는 "대본이 있다는 반응이 많더라. 그런데 대본이 정말 없다. 말이 안 되지 않나. 배우도 아닌데 그걸 어떻게 하나. 모든 출연자들이 마음 가는 대로 (촬영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솔로지옥'이) 너무 드라마처럼 흘러갔나 보다. 그래서 그런 이야기가 나오는지 모르겠다. 대본이 절대 없다"며 거듭 강조했다.

팬미팅 계획도 언급했다. 프리지아는 "코로나19 때문에 '온라인으로 팬미팅을 해야 되나' 생각했는데, 많은 팬들과 직접 만나 얘기하는 시간을 갖고 싶다. 조금만 기다려 달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이어 "아이돌 제의까지 많이 받아봤다"고 밝힌 프리지아. 그는 "노래하는 걸 완전 안 좋아한다. 아이돌은 나랑은 안 맞는다"고 이야기했다.

프리지아는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그는 "내 브랜드를 만드는 게 꿈이다. 아주 예전부터 생각해둔 일이다. '나도 쓰고 싶은 브랜드', '프리지아다운 브랜드'를 만드는 게 내가 생각하는 미래"라고 밝혔다.

한편 프리지아는 '솔로지옥'에 출연해 큰 화제를 모은 인플루언서다. '솔로지옥' 출연 전 유튜브 구독자 수 50만 명이었던 프리지아는 출연 이후 현재 약 167만 명에 이른다.

iMBC 백승훈 | 사진출처=프리지아 유튜브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