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팬차별 논란' 아이유, 2차 해명 "자체조사 실시" [종합]

이슈홈페이지 2022-01-05 10:05
'팬차별 논란' 아이유,  2차 해명 "자체조사 실시" [종합]
가수 아이유(IU)가 팬 차별 논란에 거듭 휘말렸다.

iMBC 연예뉴스 사진

5일 아이유의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팬카페에 공지글을 게재해 최근 불거진 팬 차별 논란에 입을 열었다.

이들은 "2020년 6월 소속사 직원에게 팬미팅 MD 및 친필 사인 CD를 받았다는 게시글이 업로드된 내용을 확인했다"며 "해당 회원과 친분이 있는 직원은 없었다. MD 및 사인 CD를 제공한 적 또 한 없었다"고 전했다.

이어 "사실관계 파악을 위해 자체적인 조사를 실시했다. 그 과정에서 해당 회원이 '인증+자랑' 게시판 글과 동일한 사진을 사용해 중고나라에서 거래를 진행하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모든 게시글 삭제 요청 및 경고 조치를 취했다"고 알렸다. 이후 해당 회원은 사과했고, 게시글을 삭제했다. 소속사는 1차 조치인 경고를 취했고, 다른 팬들에게 사과의 말을 전했다.


아이유의 팬 차별 논란 관련 사과문은 전날에도 게재됐다. 최근 IU 다큐멘터리 '조각집 : 스물아홉 살의 겨울' 제작 과정 중 몇몇 팬들에게만 이 사실이 알려지고, 제작진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는 논란에 대한 입장이었다.

소속사는 "오늘 팬분들께 공식적으로 다큐멘터리 발매 소식을 알리고 난 뒤, 일부 팬분들이 본격적인 다큐멘터리 촬영에 앞서 소속사로부터 개별 연락을 받았다는 내용을 접하게 됐다"며 "사실 확인 결과, 제작 업체 선별 과정에서 사전 미팅에 필요한 자료조사를 위해 다큐멘터리 측 작가님이 개인 판단으로 팬분들께 연락을 취해 인터뷰를 진행하였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작가님은 다큐멘터리 제작 전 프로젝트에서 하차하여 수집된 내용이 다큐멘터리에 포함되지 않았다. 당사 포함 다큐멘터리 외주 제작팀 역시 사전에 이와 관련된 내용을 전혀 전달받지 못한 상황이었다"며 "오해로 인해 심려하셨을 모든 유애나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합니다"라고 해명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이하 EDAM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EDAM엔터테인먼트입니다. 금일 공지된 IU 다큐멘터리 <조각집 : 스물아홉 살의 겨울> 관련하여 팬 여러분의 의견을 모니터 하던 중 오해의 소지가 있는 점을 접하게 되어 사실관계를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먼저 당사는 아이유의 이십 대를 자작곡 앨범 '조각집'으로 마무리하며 유애나에게도 뜻깊은 선물을 하고 싶은 마음에 다큐멘터리 제작을 준비하게 되었고, 앨범 '조각집'의 제작 과정을 보다 가까이서 담기 위해 최근까지 아티스트와 많은 회의를 거치며 촬영을 마무리한 후 현재 후반 작업 과정을 거치고 있습니다.

오늘 팬분들께 공식적으로 다큐멘터리 발매 소식을 알리고 난 뒤, 일부 팬분들이 본격적인 다큐멘터리 촬영에 앞서 소속사로부터 개별 연락을 받았다는 내용을 접하게 되었습니다.

사실 확인 결과, 제작 업체 선별 과정에서 사전 미팅에 필요한 자료조사를 위해 다큐멘터리 측 작가님이 개인 판단으로 팬분들께 연락을 취해 인터뷰를 진행하였다는 사실을 확인하였고 해당 작가님은 다큐멘터리 제작 전 프로젝트에서 하차하여 수집된 내용이 다큐멘터리에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당사 포함 다큐멘터리 외주 제작팀 역시 사전에 이와 관련된 내용을 전혀 전달받지 못한 상황이었습니다. 정확한 사실관계 파악을 위해 시간이 다소 소요되어 전달이 늦어진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오해로 인해 심려하셨을 모든 유애나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이번 다큐멘터리에 담긴 아이유의 진솔한 이야기들이 팬분들께 전달되도록 좋은 결과물을 위해 끝까지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iMBC 이호영 | 사진 멜론뮤직어워드사무국 제공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