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 FC구척장신 한혜진 하차→백지훈 감독 합류

예능홈페이지 2021-11-24 22:13
‘골 때리는 그녀들’ FC구척장신 한혜진 하차→백지훈 감독 합류
백지훈이 FC구척장신 새 감독으로 부임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24일(수)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 21회에서 FC구척장신 주장 한혜진이 부상으로 하차하고, 백지훈이 감독으로 새롭게 합류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앞서 FC구척장신 주장 한혜진이 ‘골 때리는 그녀들’ 시즌2 불참 소식을 알렸다. 그는 “고질병처럼 왼쪽 무릎 연골이 없다”라고 하며 축구 훈련이 무리라고 밝혔다. 이어 한혜진은 FC구척장신 선수들에게 “항상 언니가 ‘정신이 육체를 지배한다’라고 얘기했지. 그렇게 하지 못하고 있다면 내가 벤치에 앉아 있을 수도 있어. 다치지 않게 열심히 하고, 즐겁게 해라. 즐기는 자는 아무도 이기지 못하니까”라며 영상편지를 보냈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이후 FC구척장신 이현이, 송해나, 아이린, 김진경, 차수민이 새 감독을 만나기 위해 모였다. 송해나는 “최용수 감독님 보고 싶다. 안 챙겨주는 척하면서 뒤에서 다 챙겨주시더라”라며 하차한 전 감독을 그리워했다. 이어 FC구척장신의 새 감독으로 백지훈이 나타났다. 선수들은 ‘골 때리는 그녀들’ 최초 미혼 감독에 깜짝 놀랐다. 이현이는 흰 정장을 입은 백지훈을 보고 “왕자님이야?”라고 말했다. 이때 송해나가 “오빠, 오랜만이다”라며 아는 사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은 매주 수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iMBC 김혜영 | SBS 화면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