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황제성 "관객분들 오랜만에 뵈니까 떨려, 한 명 한 명 다 보여" (컬투쇼)

이슈홈페이지 2021-11-24 14:47
황제성 "관객분들 오랜만에 뵈니까 떨려, 한 명 한 명 다 보여" (컬투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개그맨 황제성이 출연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4일(수)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개그맨 황제성이 '쇼단원 소리질러~!!' 코너에서 청취자들의 사연을 소개했다.


이날 DJ 김태균이 "오늘도 방청객을 받았다"고 말하자 황제성이 "너무 떨렸다. 수치심이라고는 1도 없고 '코빅'에서 속옷만 입고 돌아다녀도 부끄러움이 1도 없었는데 관객분들을 너무 오랜만에 뵈니까 너무 반갑고 떨린다"라고 오랜만에 방청객을 만난 소감을 전했다.


이어 황제성이 "그나저나 저희도 제정신이 아니다. 옛날에는 관객분들의 눈도 안 보였는데 오늘은 한 명 한 명 다 보인다"라고 말하자 김태균이 "오늘도 미인, 미남들이 많이 오셨다. 마스크를 쓰고 있으면 분간이 안 된다. 식당에서 옆을 보면 예상되는 하관이 있는데 밥 먹으려고 마스크를 내렸을 때 반전의 하관들이 있다"라고 말했고 황제성이 "마기꾼들이다"라고 덧붙였다.


김태균이 "오늘 찐방청객, 세번째 방청객을 받았다. 너무 기분 좋다. 다음주에 조금 더 문을 열어 다른 요일에도 받을 수 있으면 좋겠다. 지금 방청 신청이 꽤 많이 들어오고 있다"라고 말하자 황제성은 "그동안 얼마나 참았겠냐. 이런 거 참 재밌다. 연인들끼리 오기에도"라고 응수했다.


'두시탈출 컬투쇼'는 매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SBS 파워FM에서 방송되며, PC 및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SBS 고릴라'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iMBC 이연실 | 화면캡쳐 보이는라디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