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국영화

'강릉' 장혁 "해보고 싶었던 빌런 역할, 다르게 해석해서 보여드리고 싶었다"

한국영화홈페이지 2021-10-15 11:20
'강릉' 장혁 "해보고 싶었던 빌런 역할, 다르게 해석해서 보여드리고 싶었다"

15일 영화 '강릉'의 제작보고회가 온라인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행사에는 박경림의 진행으로 유오성, 장혁, 이채영, 오대환, 박성근, 윤영빈 감독이 참석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장혁은 "빌런 역할을 해보고 싶었다. 그게 매력이었고 유오성과 함께 연기한다는 것도 장점이었다. 강릉에서 바라를 보며 연기한다는게 몽환적이라는 느낌이 들었다"라며 영화에 참여한 이유를 밝혔다.

장혁은 "영화와 드라마는 매체도 다르지만 캐릭터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스크린을 통해 관객을 만나게 될 것이라 빌런의 느낌을 다르게 해석해서 보여드리고 싶었다"라며 색다른 빌런을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고 밝혀 작품을 기대하게 했다.

강릉 최대의 리조트 건설을 둘러싼 서로 다른 조직의 야망과 음모, 그리고 배신을 그린 범죄 액션 영화 '강릉'은 11월 17일 개봉예정이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스튜디오산타클로스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