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말예능

이지혜, 남편 문재완과 '쇼윈도 부부'라 말한 이유(돌싱글즈2)

주말예능홈페이지 2021-10-15 11:46
이지혜, 남편 문재완과 '쇼윈도 부부'라 말한 이유(돌싱글즈2)
'돌싱글즈2' 이지혜가 미디어를 통해 공개된 남편 문재완과의 알콩달콩한 모습은 '쇼윈도 부부'이기 때문에 가능하다는 표현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15일 MBN 새 예능프로그램 '돌싱글즈2'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행사에는 MC를 맡은 방송인 이혜영, 이지혜, 유세윤, 정겨운과 박선혜 PD가 참석했다.

이날 이지혜는 "시즌1 당시 나는 돌싱이 아니니까 재밌게 시청하고 공감하면 된다고 쉽게 생각했었다. 실제로 참여해보니 더한 감정 몰입이 됐다. 그들 이상으로 사소한 감정들에 이입되는 느낌"이라며 "내가 겪은 모든 것들이 담긴 프로그램이었다. 돌싱에 대한 이미지는 '나와 다른 사람'이었다. 지금은 전혀 그렇지 않다. 상황이 다를 뿐 선입견을 가지면 안 되는 이들이었다. 시즌2도 정말 기대된다. 연령대가 굉장히 낮아졌다. 4~50대만 돌싱이 아니더라.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일이니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그는 "남편 문재완과 진행하는 부부 콘텐츠가 많은 사랑을 받는 중이다. 알콩달콩한 모습은 사실 쇼윈도라고 할 수 있다. 어떤 부부라도 그렇다. 깊이 들여다보면 많이들 싸운다"며 "내 마음에 쏙 드는 사람은 이 세상에 없다고 생각해야 한다. 나와 다른 사람과 함께 걸어가야 하는 힘든 길이라는 걸 인정해야 한다. 부족한 부분을 채워가며 살아야 한다. 우리 부부도 매일 매일이 고비"라고 말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한편 유세윤은 시즌1에 이어 시즌2까지 MC를 맡게된 소감을 묻자 "처음 프로그램 섭외를 받고 고민했다. 연애 매칭 프로그램이 많기 때문이다. 하지만 회를 해보니 전혀 다르더라. 몰랐던 이야기, 배워야할, 새겨야할 이야기들이 넘쳐나는 프로그램"이라며 "시즌2부터는 따뜻하기 보다는 뜨거워진다. 조금 더 긴장하고 시청해야할 것"이라고 전했다.

'돌싱글즈2'는 이혼 남녀의 연애와 동거 생활을 그리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돌싱 빌리지'에 입성한 돌싱남녀 8인이 서로를 향한 호감을 표현하며 짝을 찾는 방식이다. 시즌1 이아영, 추성연, 박효정, 김재열, 배수진 등 화제의 인물들이 탄생하며 많은 이들의 사랑받았다.

시즌2는 17일 밤 9시 20분 첫 방송된다.


iMBC 이호영 | 사진 MBN제공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