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월화드라마

'연모' 박은빈♥로운, 첫 커플 포스터 공개 "함부로 품어선 안 될 간절한 그 마음"

월화드라마홈페이지 2021-09-16 10:01
'연모' 박은빈♥로운, 첫 커플 포스터 공개 "함부로 품어선 안 될 간절한 그 마음"
"함부로 품어선 안 될 간절한 그 마음"

iMBC 연예뉴스 사진

‘연모’가 박은빈과 로운의 첫 번째 커플 포스터를 공개, 연모의 시작을 알렸다.

오는 10월 11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연모’(연출 송현욱, 이현석, 극본 한희정, 제작 이야기사냥꾼, 몬스터유니온)는 쌍둥이로 태어나 여아라는 이유만으로 버려졌던 아이가 오라비 세손의 죽음으로 남장을 통해 세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비밀스러운 궁중 로맨스 드라마. 오늘(16일) 공개된 이미지는 위험한 마음을 품게 된 왕세자 이휘(박은빈)와 정지운(로운)의 은밀하고도 신비로운 눈 맞춤을 담아내며, 작품 전체를 관통하는 이야기를 압축적으로 전하고 있다.

찬연하게 빛나는 햇살 사이로 조심스레 서로를 감싸 안으며 시선을 나누고 있는 이휘와 정지운. 사람을 믿지 못하는 휘는 지운을 만난 뒤 굳게 닫았던 마음을 열기 시작하며 오랫동안 감춰왔던 제 모습을 되찾고 싶다는 바람을 갖게 된다. 공개된 이미지에서 휘가 왕세자가 아닌 여인으로 지운을 마주한 이유다. 하지만 그 치명적인 비밀까지 마다 않고 다가가고 싶은 연모의 감정이 피어오르는 순간, 그녀의 진짜 위기가 시작된다.

지운이 휘의 용포를 거두는 순간, 맞닥트리게 될 운명 역시 궁금해지는 대목이다. 휘만큼이나 지운 역시 이유를 알 수 없는 설렘과 강렬한 끌림을 느끼고 있기 때문이다. 거부할 수 없는 마음에 서로를 향해 다가가지만, 그 마음이 아름다울수록 그들을 둘러싼 상황은 더욱 위태로워질 예정. 이렇게 함부로 품어선 안 되는 간절한 마음이기에, 두 사람이 주고받는 눈빛이 더욱 애틋하다.

‘연모’ 제작진은 “드라마 전체를 관통하는 아련한 감정이 포스터 촬영장 전체를 감쌌다. 박은빈과 로운이 서로를 바라보기만 해도 연모의 케미가 살아났기 때문이다. 덕분에 심장 박동수를 높이는 텐션 속에서도 느껴지는 두 사람의 애틋한 감정이 이미지에도 고스란히 담겼다”고 전했다.

한편,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 ‘또 오해영’ 등 로맨스 연출 장인 송현욱 감독이 연출을,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의 한희정 작가가 집필을 맡아 완성도를 담보한 ‘연모’는 오는 10월 11일 월요일 밤 9시 30분,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사진제공 이야기사냥꾼, 몬스터유니온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