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화보

최우식 '그해 우리는' 캐스팅 "오랜만의 드라마, 주연이라 떨린다"

화보홈페이지 2021-06-15 14:58
최우식 '그해 우리는' 캐스팅 "오랜만의 드라마, 주연이라 떨린다"
배우 최우식이 패션 매거진 '엘르' 7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화보 촬영은 최우식의 패셔너블한 모습을 담는 데 주력했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최우식의 근황에 대해 물었다. 촬영을 앞둔 새 드라마 '그해 우리는' 캐스팅 소식에 관련해 최우식은 “오랜만의 드라마 현장인데 주연이라니 사실 많이 떨린다. 김다미 배우와는 다행히 영화 '마녀'에서 함께한 적이 있어서 의지가 되기도 한다. 본격적인 로맨틱 코미디 물로 내 나이에 맞는 새로운 모습을 보여 드릴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답하며 심경을 드러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최근 많이 감상하는 작품을 묻는 질문에는 “혼자 식사할 때면 픽사 애니메이션을 항상 틀어 놓는다. 애니메이션 만큼 보면서 행복해지는 것이 없는 것 같다. 캐릭터들의 연기도 완벽하다”라고 답변해 웃음을 자아냈다. ‘제가 갖고 있는 얼굴의 다양한 온도를 보여드리는 것이 배우 생활의 중요한 목표’라는 이야기를 꺼내며 “30대의 나를 어떻게 그려나가면 좋을 지가 이 일을 하며 겪는 가장 큰 숙제 같다. 한정된 시간과 만남 속에서 최대치를 음미하려고 한다. 차츰 생겨날 주름에 내 삶의 흔적이 잘 묻어나는 사람이 되고 싶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현재 최우식은 영화 '경관의 피(가제)'와 '원더랜드'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최우식의 화보와 인터뷰, 그리고 영상 콘텐츠는 '엘르' 7월호와 웹사이트(www.elle.co.kr), 그리고 유튜브에서 만나볼 수 있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엘르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