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화보

사나X다현 “무관중 음방 허전해, 빨리 팬 만나고파" (화보)

화보홈페이지 2021-05-21 14:06
사나X다현 “무관중 음방 허전해, 빨리 팬 만나고파" (화보)
트와이스 사나와 다현이 앳스타일 6월 호 커버를 장식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에이블씨엔씨 어퓨 모델로 활동 중인 사나와 다현은 이번 뷰티 화보에서 과즙미 넘치는 무드부터 시크하고 강렬한 콘셉트, 차분하고 우아한 분위기의 룩까지 완벽하게 소화했다.

트와이스 멤버 중에서도 유독 흥이 많아 ‘사이다 케미’로 불리는 사나와 다현. 평상시 성격이 잘 맞는지 묻자 두 사람은 “흥부자라 유독 호흡이 잘 맞는 것 같다. 둘이 있으면 텐션도 업되고 장난도 많이 치고 재미있다”고 전했다.

다현은 카메라를 빠르고 정확히 잘 찾아내 ‘아이컨택 장인’으로 불린다. 카메라를 잘 찾는 비결에 대해 다현은 “카메라에 진심인 편이다. 비결이 따로 있는 건 아닌데, 누군가 나를 찍고 있다는 느낌이 딱 온다. 리허설 때 천장 위에 달린 카메라도 찾아낸 적 있다”고 말했다.

사나는 한국어 실력이 뛰어나 팬들 사이에서 ‘김사나’로 통한다. 지난해 사나가 한국어로 작사한 트와이스 음원 ‘두 왓 위 라이크’를 발매해 놀라움을 안겨주기도 했다. 이 곡에 대해 사나는 “반신욕을 하다 갑자기 영감이 떠올라 가사를 쓰게 된 곡”이라고 밝혔다.

사나와 다현은 코로나19로 인해 무관중 공연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에 대해 “음악방송에서 무관중 무대를 설 때마다 팬들이 없어서 너무 허전하다. 하루빨리 팬들과 얼굴 마주 보고 공연하는 날이 왔으면 한다”고 입을 모았다.

한편, 트와이스 사나&다현의 더 많은 화보 컷과 진솔한 인터뷰는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 6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iMBC 김경희 | 사진제공 앳스타일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