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김예령, 남사친 손병호 초대..윤석민 "장인어른 생기는 줄" 실망 (아내의 맛)

예능홈페이지 2021-02-23 22:25
김예령, 남사친 손병호 초대..윤석민 "장인어른 생기는 줄" 실망 (아내의 맛)
김예령이 남사친 손병호와의 남다른 친분을 과시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3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에서는 김예령이 손님맞이를 위해 딸 김수현, 사위 윤석민과 함께 문어 요리를 준비하는 모습이 펼쳐졌다.

김예령은 이날 딸, 사위를 향해 "오늘 누가 오기로 했다. 엄마 남친"이라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스튜디오는 "어쩐지 얼굴이 폈다", "생각보다 빨리 생겼다"라며 들썩이기 시작했고, 이휘재는 "소문을 들었는데 30대 후반이랍니다"라며 무리수를 두는 농담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그러나 김예령은 "사실 남사친"이라고 급 정정에 나섰고, 이에 윤석민은 "깜짝 놀랐네. 또 장인어른 생기는 줄 알고"라며 실망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팔 베개 인형을 선물로 가져온 손병호는 도착하자마자 김예령을 향해 "집이 너무 예쁘다. 그대만큼 예쁘진 않겠지만"이라며 달콤한 멘트를 선사해 시선을 강탈했다.

'아내의 맛'은 대한민국 셀러브리티 부부들이 식탁에서 '소확행' 라이프를 찾는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iMBC 이주원 | 화면 캡처 TV조선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