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故송유정, SNS 속 밝은 미소…이어지는 추모 물결

이슈홈페이지 2021-01-25 16:46
故송유정, SNS 속 밝은 미소…이어지는 추모 물결
배우 송유정이 26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난 가운데, SNS를 통한 추모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25일 송유정의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인스타그램 속 최근 게시글에 누리꾼들의 애도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해 12월 30일 송유정이 자신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는 송유정의 마지막 SNS 흔적으로, 카메라를 응시 중인 송유정의 모습이 눈에 띈다.

안타까운 상황과 비교되는 송유정의 밝은 미소가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누리꾼들은 "그곳에서는 편안하길 바란다", "너무 보고 싶다", "믿기지가 않는다" 등의 댓글을 남기며 안타까운 심경을 표현하고 있다.

송유정의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는 25일 "송유정이 2021년 1월 23일 세상을 떠났다"고 알렸다. 장례는 유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진행됐으며 사인은 공개되지 않았다.

이어 송유정에 대해 "언제나 밝은 미소로 행복을 주는 우리의 친구이자,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으로 연기하던 멋진 배우였다"며 "따뜻한 곳에서 편안하게 쉴 수 있도록, 고인의 명복을 함께 빌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송유정은 화장품 브랜드 모델로 연예계에 데뷔했으며, 이후 MBC 주말드라마 '황금무지개'를 비롯해 '소원을 말해봐', '학교 2017', '나의 이름에게' 등 다수의 드라마로 대중들을 만났다.


iMBC 장수정 | 사진제공 송유정 인스타그램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