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휘성,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 재판 중…첫 공판서 혐의 인정

이슈홈페이지 2021-01-22 07:20
휘성,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 재판 중…첫 공판서 혐의 인정
가수 휘성이 프로포폴 상습투약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iMBC 연예뉴스 사진

대구지방검찰청에 따르면 휘성은 지난 19일 대구지방법원 안동지원에서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향정) 혐의로 첫 재판을 받았다.

휘성은 지난 2019년 12월 프로포폴을 수차례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북경찰청은 지난해 4월 휘성이 프로포폴을 구매한 혐의를 포착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휘성은 당시 기소된 지인 A 씨와 함께 혐의를 모두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휘성의 선고 기일은 오는 3월 9일로 예정됐다.

한편 휘성은 여러 차례 프로포폴 투약 혐의를 받은 바 있다. 지난 2013년 군 복무 중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았으며, 당시 휘성은 2011년부터 2013년 초까지 서울 강남 일대 피부과 등 여러 곳에서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한 혐의를 받았다.

지난해 4월에는 두 차례 약물 투약 후 쓰러진 채 발견된 바 있다. 당시 수면유도마취제인 에토미데이트를 투약했지만 마약류가 아니라 형사 입건되지는 않았다.

iMBC 장수정 | 사진 iMBC DB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