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BJ감동란, 식당서 성희롱 뒷담화 피해→주작 의혹 해명 [종합]

이슈홈페이지 2021-01-21 13:41
BJ감동란, 식당서 성희롱 뒷담화 피해→주작 의혹 해명 [종합]
BJ 감동란이 식당에서 뒷담화를 당한 가운데, 주작이라는 지적에 해명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BJ 감동란은 20일 자신의 아프리카TV를 통해 일각에서 제기된 조작 의혹과 복장 지적에 대해 반박했다.

우선 BJ감동란은 "짜고 치는 것 아니냐"고 적은 댓글에 대해 "어느 식당이 저런 걸 짜고 치겠나. 돈 벌자고 짜고 치겠냐"라며 억울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또한 BJ감동란은 자신의 복장 매너를 지적하는 의견에 대해서도 "내가 입은 옷은 원피스였다. 어딜 봐서 속옷처럼 보이냐"라고 반박했다.

앞서 BJ 감동란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부산의 한 식당을 방문하는 모습을 담았다.

그러나 감동란이 화장실을 가기 위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직원들의 뒷담화가 시작됐고, 이 모습이 영상에 고스란히 담겼다. 식당 직원들은 다소 밀착된 원피스를 입은 감동란의 의상을 지적하며 "바지 입었나?", "저런 옷은 어떻게 입냐", "티팬티 입었나" 등의 발언을 쏟아냈다.

이후 시청자들의 BJ 감동란에게 댓글을 통해 앞선 내용들을 전달했고, 이에 그가 영상을 돌려보며 이를 직접 확인했다. BJ 감동란은 충격을 받은 모습으로 "이런 옷 안 입고도 와서 자주 먹었다. 왜 그런 소리를 들어야 하나. 지금 일부러 회사 가시고 안 올 시간에 와서 먹었는데, 왜 욕을 먹어야 하냐"라고 했다.

직원은 "죄송하다. 이런 복장을 안 봐서 황당했다"고 당황한 모습을 보였고, 거듭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iMBC 장수정 | 유튜브 캡처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