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 주아름, 류진-함은정과 호흡 [공식입장]

일일드라마홈페이지 2021-01-18 09:19
'속아도 꿈결' 주아름, 류진-함은정과 호흡 [공식입장]
배우 주아름이 KBS1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에 캐스팅 되어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iMBC 연예뉴스 사진

드라마 ‘속아도 꿈결’은 다른 문화의 두 집안이 부모의 황혼재혼으로 만나 하나의 가족이 되어가는 이야기이다. ‘아이가 다섯’, ‘가족끼리 왜 이래’, ‘감격시대:투신의 탄생’, ‘사랑을 믿어요’ 의 김정규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김정규 감독과 주아름 배우는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을 통해 인연을 맺어 6년만에 재회한다.

주아름은 ‘속아도 꿈결’에서 민가은 역을 맡았다. 민가은은 한다발(함은정 분)과 시누 올케 사이로 부모형제의 죽음을 겪은 아픔을 가진 인물이다. 항상 참고 잘하면 사랑 받을 수 있겠지 라는 ‘착한 아이 콤플렉스’가 있지만 후회 없도록 무엇이든 올인하는 민가은 역으로 분한다.

데뷔 25년차인 주아름은 1997년 잡지 모델로 시작해 1999년 드라마 '누나의 거울'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이후 '대장금', '크로싱', '그림자 살인', '백야행', ‘순정’, '추노', '거상 김만덕', '신들의 만찬', '못난이 송편', '감격시대:투신의 탄생', '미세스 캅', '우리집 꿀단지', '스파크', '마이 로맨틱 썸 레시피' 등 다방면 활약했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JTBC ‘우아한 친구들’에서 남정해 역을 맡아 호평을 받았고 영화 ‘동백’도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이번 ‘속아도 꿈결’에서 주아름의 활약이 주목되고 기대가 커진다.

‘속아도 꿈결’은 최정우, 박준금, 류진, 박탐희, 임형준, 윤해영, 왕지혜, 함은정, 주아름, 이태구 등 캐스팅 됐으며 ‘누가 뭐래도’의 후속작으로 2021년 3월 방송 예정이다.



iMBC 이호영 | 사진제공=ask엔터테인먼트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