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드라마

'여신강림' 문가영·황인엽, 입술 닿기 1초 전…아찔 투샷

드라마홈페이지 2021-01-13 13:21
'여신강림' 문가영·황인엽, 입술 닿기 1초 전…아찔 투샷
'여신강림' 배우 문가영, 황인엽의 아찔한 투샷이 공개됐다.

iMBC 연예뉴스 사진

tvN 월화드라마 '여신강림'(극본 이시은·연출 김상협) 측은 13일 문가영과 황인엽의 스틸을 공개했다.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문가영)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차은우)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다.

지난 방송에서 서준(황인엽)은 주경에게만 다정다감한 순정남 면모를 보여줬다. 서준은 아픈 주경을 옆에서 챙겨주며 설렘을 자아내는가 하면, 주경의 마음이 수호에게 향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음에도 수호 때문에 우는 주경을 달래어 보는 이의 가슴을 아리게 했다. 그러나 주경과 수호가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사실은 모르는 상황이기에, 서준의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 가운데 문가영과 황인엽의 아찔한 투샷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스틸 속 황인엽은 문가영의 팔목을 덥석 쥐어 시선을 강탈한다. 특히 문가영을 바라보는 황인엽의 치명적인 눈빛과 표정을 드러내고 있다. 이에 문가영은 사고 회로가 정지된 듯 황인엽을 바라보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또 다른 스틸에서 황인엽은 문가영을 향해 서서히 다가가고 있다. 황인엽의 직진으로 인해 입술이 닿을 듯 아슬아슬해진 두 사람의 거리가 설렘을 유발한다. 무엇보다 황인엽의 어깨에 손을 얹은 문가영과 당장이라도 입을 맞출 듯한 황인엽의 투샷이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여신강림' 9화는 이날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iMBC 장수정 | 사진제공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