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소셜iN] "강용석 괜찮아?"…김민종·최국, '가세연'에 안부 물어

이슈홈페이지 2020-12-09 09:55
[소셜iN] "강용석 괜찮아?"…김민종·최국, '가세연'에 안부 물어
가수 김민종, 코미디언 최국 등 유명 연예인들이 강용석 변호사의 체포 소식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를 통해 안부를 물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9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전날 오전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상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강용석 변호사를 붙잡아 조사했다. 그는 8시간 조사 후 "다른 언론들은 안 하고 우리(가세연)만 특별히 고발한 것은 납득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가세연은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김용호 전 기자가 함께 운영하는 보수성향 유튜브 채널이다. 지난 3월 방송에서 문 대통령과 한 남성이 악수하는 사진을 놓고 대통령이 이만희 신천지 교주와 악수하고 있다고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방송한 바 있다.

가세연 측은 강용석 변호사의 체포 소식이 전해진 후 커뮤니티 게시판을 통해 "어려울 때 힘이 되어준 분들 감사하다"며 "이럴 때 전화 한 통 했던 사람, 전화 한 통도 없었던 사람 명확하게 구분이 된다. 무료로 변호받았던 유명인들, 우파 코스프레했던 유명 유튜버들 전화 한 통 없었다"고 호소했다.

이어 강용석 변호사의 안부를 묻지 않은 그들에게 "부끄러운 줄 알라. 인간이기를 포기한 사람들이다. 오히려 강용석 소장님을 저주한 인간까지"라며 힐난했다. 또 "천벌을 받을 쓰레기들, 은혜를 원수로 갚는 짐승만도 못한 놈들"이라고 강도 높은 비난을 뱉기도 했다.

가세연은 안부를 물어온 이들의 실명을 밝혀 고마움을 표하기도 했다. 이들은 "걱정이 된다며 연락주신 김민종 배우, 이미 <위험한 초대석> 촬영을 마친 유명 가수, 최국 개그맨, 김한나, 민중홍 국본 사무총장, 유영하 변호사, 곽성문 의원, 민경욱 의원, 김소연 변호사, 박주현 변호사, 박종진"이라며 "너무나 걱정된다며 연락을 주셨다. 감사하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가세연은 "어려울 때 진정으로 감사한 분들이 누구인지 명확하게 드러났다. 당신들의 행동에 조만간 책임질 날이 곧 올 것"이라고 덧붙였다.



iMBC 이호영 | 사진 KL엔터, SBS 제공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