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예능

'식스센스' 전소민 "차태현, 중학교 때 내 이상형" 벌칙 분장에 '부끄'

예능홈페이지 2020-10-29 21:01
'식스센스' 전소민 "차태현, 중학교 때 내 이상형" 벌칙 분장에 '부끄'
전소민이 차태현의 등장에 부끄러워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29일 방송된 tvN '식스센스'에서는 마지막 게스트로 배우 차태현이 등장했다.

이날 벌칙 분장을 한 전소민은 차태현이 등장하자마자 카메라 앞을 벗어났다. 이에 차태현은 "내가 와서 실망한거지?"라며 애청자다운(?) 말을 건넸다.

그러자 전소민은 "제가 중학생 때 선배님이 이상형이었다"고 말해 차태현을 뿌듯케했다. 계속해서 벌칙 분장을 부끄러워하는 전소민에 제시와 미주는 "티 안나. 괜찮아"라며 전소민을 위로했지만, 차태현은 벌칙 분장을 한 전소민을 보더니 "티가 왜 안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차태현이) 이례적으로 나한테 직접 문자를 보냈다"고 말했다. 이에 차태현은 "회를 거듭할 수록 내가 맞춰야하는데 검색을 하게 되더라. 그래서 (유재석에게) 연락을 했다. 녹화가 언제냐고"라고 털어놨다.

iMBC 차혜린 | 사진제공=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