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수목드라마

'악의 꽃' 이준기, 살벌한 눈빛 포착… 9·10회 정상 방송

수목드라마홈페이지 2020-08-26 13:38
'악의 꽃' 이준기, 살벌한 눈빛 포착… 9·10회 정상 방송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에서 이준기가 나 홀로 수사를 시작한다.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연출 김철규/ 극본 유정희/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몬스터유니온) 9회에서는 ‘연주시 연쇄살인사건’ 공범으로 몰린 도현수(이준기 분)가 자신의 누명을 벗기 위한 고군분투가 그려질 예정이다.


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iMBC 연예뉴스 사진

공개된 사진 속에는 도현수가 낯선 바에서 홀로 바텐더와 마주 하고 있다. 얼핏 보면 그저 술 한 잔을 마시러 온 손님을 위장했으나 눈앞에 바텐더를 꿰뚫어 보는 도현수의 시선에서 그가 다른 의도로 이 곳을 찾았음을 짐작케 한다.


이어 바텐더와 대치 중인 도현수의 눈빛이 매섭게 돌변해 눈길을 끈다. 방금 전과 180도 반전된 상황이 숨 막히는 긴장감을 유발하는 가운데 도현수가 찾은 남자의 정체가 호기심을 고조시킨다.


더불어 현재 도현수는 ‘연주시 연쇄살인사건’에서 가장 유력한 공범으로 지목돼 아내이자 형사 차지원(문채원 분)의 점점 좁혀오는 수사망에 초조함이 극에 달하고 있다. 이에 누나 도해수(장희진 분)와 기자 김무진(서현우 분)의 공조까지 받아 진짜 공범을 찾으려 발로 뛰고 있는 터.


과연 그가 만난 이 남자가 도현수의 누명을 벗기는데 일조할 수 있을지 또 도현수와 남자 사이에 흐르는 이 살얼음판 같은 긴장감의 근원은 무엇일지 시청자들의 상상력을 한껏 자극, 방송을 한층 더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한편,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도현수)과 그의 실체를 의심하기 시작한 아내 차지원,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 선 두 사람의 고밀도 감성 추적극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 9회와 10회는 예정대로 26일(수), 27일(목)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며, 다음 주 수요일(2일) 11회 방송 후 목요일(3일)에는 스페셜 방송으로 대체된다.




iMBC 김미정 | 사진 tvN

※ 이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 복제, 배포등을 금합니다